대전 유성 상대파출소·진잠파출소 동시 신축
대전 유성 상대파출소·진잠파출소 동시 신축
조승래 의원 “상대파출소 신설 예산 6억 6700만원 확보, 공약 지켜”
  • 황해동 기자
  • 승인 2017.12.07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대전 유성지역에 2개 파출소가 동시에 신축된다.

조승래 국회의원

조승래(더불어민주당, 대전 유성구갑)은 내년 정부 예산에 진잠파술소 이전 신축 예산에 이어 상대파출소 신설 예산 6억 6700만원이 추가 확보됐다고 밝혔다.

조 의원은 “지역 내 파출소 2개가 동시에 신축되는 일은 이례적이다”라며 “지난 총선에서 주민들의 생활 안전 향상을 위한 방안으로 파출소 신설을 공약했었던 만큼 예산 확보에 많은 공을 들인 것이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고 전했다.

이외에도 지역 관련한 예산으로 유성온천 건강특화거리조성 사업 등 유성온천지구 관광활성화 5억 원, 세동 개발제한구역 경찰 훈련시설 진입도로 개설 5억 원, 세동-계룡신도안 광역도로 신설 10억 원 등이 반영됐다고 조 의원은 밝혔다.

그는 “지역 의원들과 대전시 공무원들의 노력으로 옛 충남도청 이전 부지 국가 매입 계약금 80억 2000만원을 확보해 다행”이라고 평하고,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위원으로 생활체육지도자들의 처우 개선 관련 예산 49억 9200만원 증액(총 353억 3600만원)을 이룬 것도 의미가 있다”고 덧붙였다.

이어 충남대병원 노후 장비 교체 16억 1000만원, 국가인권위원회 인권단체 공동협력 예산 8500만원 증액(총 3억 900만원) 등 예산 확보에 노력했다고 전했다.

조 의원은 정부 예산안 편성과정에서도 유성광역복합환승센터 구축 10억 원, 봉명지구 명물 카페거리 조성 12억 원, 수상해양복합시뮬레이션 촬영장 구축 5억 2800만원, 외삼-유성광역복합환승센터 BRT 연결도로 100억 원 등의 반영에 힘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