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청 전담팀, 상수도관 파열 사고 신속 대처
대전 동구청 전담팀, 상수도관 파열 사고 신속 대처
구청 직원 30여명 나서 긴급 복구… 자생단체·자율방재단 등도 힘 보태
  • 황해동 기자
  • 승인 2017.12.07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대전 동구청이 긴급 T/F팀을 구성해 7일 새벽 발생한 효동 상수도관 파열로 인한 피해를 신속히 복구했다.<사진>

구청 직원들과 각 지역 자생단체 회원들, 지역자율방재단 등도 복구 작업에 동참해 힘을 보탰다.

동구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경 발생한 상수도관 파열 누수로 8세대가 재산 피해를 입었고, 1명이 부상했다.

이에 따라 구는 긴급 복구팀을 구성해 신속한 피해 조사 후 긴급 복구 조치에 나섰다. 피해보상 대책도 마련 중이다.

구청 직원 30여 명은 인동네거리-효동네거리 구간을 부분 통제하고 파손도로를 복구했다. 또 상수도 누수 부분에 대한 응급복구도 실시, 오후 4시 복구를 완료했다.

부상자 1명은 인근 정형외과에 입원 조치하고, 이재민 1세대의 생활 안정을 위해 순환형 임대주택 2채를 임시주거시설로 제공할 방침이다.

동구는 또 유관기관과 긴밀히 협의해 영조물 배상보험에 따라 피해세대에 대한 보상을 실시하고 전기시설을 점검했으며, 재해 구호품과 응급 구호세트 3박스를 지원했다.

이날 복구 작업에는 구청 직원들뿐만 아니라, 지역 자생단체 회원 30명이 자발적으로 봉사에 나섰고, 지역자율방재단 10명은 현장 복구를 지원했다.

한현택 동구청장은 “상수도는 시 상수도사업본부가 관리하고 있지만, 피해를 입은 주민들께서 하루 빨리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