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초 극장형 VR 영화 ‘Nine Days’ 1월 개봉확정
국내 최초 극장형 VR 영화 ‘Nine Days’ 1월 개봉확정
- 권양헌 감독, 송윤아·한상진 주연
  • 정문영 기자
  • 승인 2018.01.05 0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서울 정문영 기자]  국내 최초 극장형 VR 영화 ‘Nine Days’가 1월 극장 개봉이 확정되었다.

‘Nine Days’는 연기파 배우 송윤아, 한상진 주연의 VR 영화로서 롤러코스터 같은 체험형 VR 콘텐츠가 아닌 멀티플렉스 영화관에서 360도 공간감을 느끼며 볼 수 있는 국내 최초 극장형 VR 영화이다.

이 영화 연출은 다양한 장르영화로 국내외 영화제에서 초청을 받으며 두각을 나타낸 신예 권양헌 감독이 맡았으며, 권양헌 감독은 CJ 4Dplex 출신으로, 4DX와 ScreenX 등 다양한 영화 플랫폼의 영화를 만들어 왔다.

또한 VR 영화 제작을 위해 영화제작사 ‘대쉬필름’(정다열대표)과 VR 전문제작사 ‘써틴플로어’(박정우대표)가 공동 제작을 맡았으며, 영화진흥위원회가 제작지원을 나섰다.

중동전쟁 중 종군기자가 피랍되어, 9일 동안 일어나는 사건을 담은 영화 ‘Nine Days’는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며 관객들이 예상치 못한 결말로 충격을 안겨 줄 예정이다.

또한 이번 영화는 미국의 최대 VR 콘텐츠 어워즈 VR FEST에 수상후보로 올라 그 연출력을 인정받고 있다.

영화에서 종군기자로 위장한 로비스트로 열연한 송윤아 배우는 2010년 이후 오랜만에 스크린으로 복귀를 했다.

함께 호흡을 맞춘 한상진 배우는 파키스탄 정부군 파견요원 Mr. K로 열연을 했으며, 두 배우는 극중에서 파격적인 연기를 보여줘 영화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국내 최초 극장형 VR 영화 ‘Nine Days’는 2018년 1월 서울 소재 멀티플렉스 극장에서 관객들을 만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