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8.4.25 수 18:10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뉴스플러스 정치 굿모닝충청 창간 5주년 대전세종충남 여론조사
    [지방선거 3차 여론조사] 현직 프리미엄 갖춘 박용갑 청장 ‘초강세’굿모닝충청-세종리서치, 대전 5개구청장 후보 적합도 조사-중구

    굿모닝충청은 대전지역 언론매체 중 처음으로 올 지방선거 대전 5개 자치구 구청장 잠정 후보군들에 대한 적합도 조사를 실시했다. 조사는 여론조사 전문기관 세종리서치가 지난 7일과 8일 진행했다.

    각 자치구별 후보는 전·현직 구청장과 전·현직 시·구의원, 와신상담 권토중래를 준비해 온 잠룡 등을 포함해 동구 10명, 중구 10명, 서구 7명, 유성구 9명, 대덕구 12명으로 설정했다.

    응답자들에게는 더불어민주당 후보 적합도와 자유한국당 후보 적합도, 전체 후보에 대한 적합도, 정당지지도를 무작위 호명 방식으로 물었다.

    무엇보다 이번 여론조사는 대전 5개 자치구 구청장에 도전 가능성이 있는 후보군에 대한 유권자들의 표심을 처음으로 물었다는 데 의미가 있다.

    이번 굿모닝충청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후보들의 운동이 속도를 더하면서 본격적인 지방선거 채비에 도화선이 될 전망이다.

    각 자치구별 유효표본은 503명에서 506명. 응답률은 3%에서 5% 이상까지이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4.3%대다. 표집방법은 유선·무선ARS 절반가량의 방식이다. 지난해 11월 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통계 기준으로 성·연령·지역별 가중치를 부여했다.

     

    [굿모닝충청 이정민 기자] 대전 중구에선 박용갑 구청장의 현직 프리미엄이 강하게 나타났다.
    굿모닝충청이 여론조사 전문기관 세종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7일과 8일 실시한 중구청장 여론조사 결과, 더불어민주당 소속 박용갑 현 구청장이 35.6% 지명을 받아 나머지 9명 후보를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이번 조사는 총 10명의 잠정 후보군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더불어민주당은 박용갑 현 중구청장, 전병용 대전시 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 등 2명이며, 자유한국당은 강영환 전 국무총리실 공보비서관, 곽영교 전 대전시의장, 김영관 전 대전시의장, 정하길 충남대병원 상임감사 등 4명이다.

    이외에도 김귀태 중구의원, 하재붕 중구의장(이하 국민의당), 김태훈 바른정당 대전시당 사무처장, 무소속 김경훈 대전시의장 등이 이 조사에 포함됐다.

    2위는 더불어민주당 소속 전병용 대전시 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이 7.9% 지지를 받아 차지했다. 이어 자유한국당 후보군인 강영환 전 비서관과 무소속 김경훈 시의장이 7.6%, 5.6%를 각각 기록, 뒤를 이었다. 적합한 인물이 없다고 답한 응답자는 8.1%, 잘 모르겠다고 응답한 비율은 13.4%를 차지했다.

    박용갑 구청장은 전 연령대와 가, 나, 다, 라 모든 선거구에서 25%대 이상 지지를 받았다. 이 중 40대(45.6%)와 오류동, 태평1동, 태평2동인 다선거구(39.6%)에서 높은 지지도를 보였다. 여기에, 더불어민주당 지지자(53.4%)뿐만 아니라 정의당 지지자(38.5%)와 아무 당도 지지하지 않은 구민들(25.9%)도 박 청장을 구청장에 적합한 인물로 선택했다.

    2위 전병용 사무처장은 19세~29세(10.2%), 40대(11.7%), 가선거구(13.3%)와 다선거구(12.9%)에서 각각 10%대 이상 지지도를 기록했다.

    세부 항목에서 10%대 이상 지지를 받은 나머지 잠정 후보군은 강영환 전 비서관과 김경훈 시의장 뿐이다. 강 전 비서관은 60대 이상에서, 김 의장은 30대에서 11.5% 지명을 각각 받았다.

    더불어민주당 내에서도 36.7% 지지를 받은 박용갑 구청장이 전병용(8.6%) 사무처장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자유한국당 내에선 강영환 전 비서관의 적합도가 11.4%로, 가장 높았다. 2위는 곽영교 전 시의장(7.4%), 3위는 정하길 상임감사(7.3%), 4위는 김영관 전 시의장(6.9%)이다.

    정당 지지도는 더불어민주당이 47%로, 가장 높았다. 뒤 이어 자유한국당(23.1%), 국민의당(5.7%), 바른정당(5.1%), 정의당(2.5%), 기타정당(1.5%) 순으로 조사됐다. ‘지지정당 없음’과 ‘잘 모름’은 11.4%와 3.7%로 조사됐다.

    한편, 이번 여론조사는 대전 중구지역(지난해 11월 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 기준으로 성, 연령, 지역별 가중치 부여) 19세 이상 남녀 506명을 대상(95% 신뢰수준, 표본오차 ±4.36%, 응답률 5.26%)으로 실시했다.

    조사방법은 유선ARS(50%), 무선ARS(50%)로 지난 7일과 8일 진행됐다. 표집방법은 전화번호 무작위 생성 표집틀(유선)과 통신사 제공 가성번호를 활용한 무작위 임의 전화걸기 방식(무선)을 적용했다. 이외의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이정민 기자  jmpuhaha@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