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8.1.22 월 18:14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뉴스플러스 사회 충남 시·군 소식
    [포토]최강 한파...바다가 얼었다

    [굿모닝충청 채원상 기자] 영하 10도 아래로 떨어지는 북극발 한파가 계속되면서 바다가 얼었다.

    최강 한파를 기록한 12일 충남 아산시 인주면 걸매리 앞 바다가 얼어 붙었다.

    선착장에 두께 10㎝ 안팎의 얼음이 얼어붙으면서 소형선박이 출항하지 못했다.

    바다 중간에 좌대와 선박이 얼음에 갇혔다.

    선착장 앞 쪽에는 밀려오던 파도가 그대로 얼어붙었다.

    오전 10시 아산 곡교천에 물안개가 피어오르며 주변에 상고대가 활짝 폈다.

    기상청에 따르면 휴일에 큰 추위 없이 전국이 대체로 맑고 다음 주는 평년 기온을 웃돌며 비교적 포근하겠다고 예보했다.

    채원상 기자  wschae1022@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채원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