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8.2.20 화 01:15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천안아산당진 천안 충남 시·군 소식
    박찬우 의원, 원심 확정 ‘의원직 상실’

    지난해 9월 2심 선고공판을 마치고 법정을 빠져나오고 있는 박찬우 의원.

    [굿모닝충청 정종윤 기자]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벌금형을 선고받은 박찬우(59·천안갑) 자유한국당 의원이 끝내 의원직을 상실하게 됐다.

    대법원 3부(주심 김재형 대법관)는 13일 오전 10시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박 의원에게 벌금 3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이에 따라 박 의원은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의원직을 상실하게 됐다.

    공직선거법상 당선인이 100만원 이상의 벌금형을 선고 받고 확정되면 당선 무효가 된다.

    박 의원은 지난 20대 총선을 6개월 앞둔 2015년 10월 충남 홍성군 용봉산에서 ‘환경정화봉사활동 및 당원단합대회’ 이름의 행사를 열고 참석한 선거구민 750여명에게 지지를 호소하는 등 사전 선거운동을 한 혐의로 기소됐다.

    1심과 2심은 박 의원의 사전 선거운동 혐의를 유죄로 보고 벌금 300만원을 선고했다.

    정종윤 기자  jy2645@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