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자본금 200억 들여 충남관광공사 신설"
양승조 "자본금 200억 들여 충남관광공사 신설"
'서해안 Sed Food 축제' 등 관광분야 공약 발표…"사계절 내내 관광객 유치"
  • 김갑수 기자
  • 승인 2018.02.13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지사 후보군인 더불어민주당 양승조 국회의원(천안병)이 충남관광공사 설립과 ‘서해안 Sea Food 축제’를 골자로 한 관광분야 공약을 13일 발표했다.

[굿모닝충청 내포=김갑수 기자] 충남도지사 후보군인 더불어민주당 양승조 국회의원(천안병)이 충남관광공사 설립과 ‘서해안 Sea Food 축제’를 골자로 한 관광분야 공약을 13일 발표했다.

양 의원은 이날 오전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자문교수단 등과 기자회견을 갖고 “충남 관광의 계속적인 발전과 도약을 위해서는 전문기관 설립이 시급하다”며 “도는 관광정책, 공사는 관광 마케팅 및 관광객 유치 등에 전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양 의원에 따르면 문화체육관광부가 지난 2016년 실시한 국내 여행지 선호도 조사 결과 충남은 2013년 5위, 2014년 3위, 2015년 2위(서울시와 공동)로, 매년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그러나 시‧도별 관광 만족도 조사결과를 보면 충남은 전국 광역도 9곳 중 8위, 17개 시‧도 중 11위로 하위권에 머물고 있다.

이와 함께 숙박업 객실수는 전국 광역 도 9곳 중 8위에 그치고 있다.

현재 서울과 부산, 인천, 대전 등 7개 시‧도에 지방관광공사가 설립돼 있으며, 타 지역과 비교해 볼 때 충남 관광공사는 약 200억 원 내외의 자본금이 필요할 것으로 예상된다.

계속해서 양 의원은 “현재 시행되고 있는 서해안권 축제를 상호 연계‧융합하고 체계적으로 정비해 ‘Sea Food’ 축제를 개최하고 규모의 경제와 시너지 효과를 활용해 사계절 내내 관광객들이 끊이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