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8.2.21 수 04:42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천안아산당진 천안 충남 시·군 소식
    AI 피해 확산 우려...‘아우내봉화제’ 취소

    지난해 열린 아우내 봉화제

    [굿모닝충청 채원상 기자]3.1운동 제99주년을 기념하는 ‘2018아우내봉화제’가 AI 피해 확산 우려로 취소됐다.

    지난 8일 천안시 성환읍 산란계 농장에서 AI가 발생했다.

    이에 천안문화재단은 아우내장터에서 28일에 개최 예정돼 있던 아우내봉화제를 취소하기로 했다고 13일 밝혔다.

    아우내봉화제는 유관순 열사와 순국선열들의 나라 사랑 정신을 계승 발전시키기 위한 기념행사로 전국적으로 가장 성대한 삼일절 행사로 손꼽힌다.

    1978년 삼일절 맞이해 주민들의 주체로 ‘매봉산 봉화제’라는 이름으로 처음 열렸다.

    참가자들이 횃불을 들고 만세삼창과 시위행진을 벌이는 횃불재현행사는 2005년부터 이어져 오고 있다.

    천안문화재단 관계자는 “아우내봉화제 추진위원회 긴급 의견을 모아 AI 확산 방지와 축산농가 불안감 해소를 위해 올해 아우내봉화제 취소를 결정했다”며 “아쉬움이 많이 남지만 시민 여러분의 양해를 구한다”고 전했다.

    채원상 기자  wschae1022@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채원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