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8.6.22 금 02:50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클릭충청 세종
    “안전권·학습권 침해...세종 1-5生 주상복합 건설반대”어진중·성남고 학부모 비대위, 12일 오전 교육청앞서 시위

    어진중·성남고 공동비상대책위(위원장 이수정·조순자)는 12일 오전, 세종교육청 앞에서 집회를 갖고 ‘학습권 보장과 통학안전’등을 요구하는 시위를 벌였다.

    “교문-아파트 주출입구 거리 20m불과

    수년간 공사차량 위협 노출...분진·소음문제도,

    공정한 교육환경평가 심의로 불가 판정을”

    [굿모닝충청=세종 신상두 기자] “우리 아이가 다니는 학교 교문 앞으로 대형공사차량이 수년간 다닌다면 불안하지 않겠어요? 그것도 왕복 2차선 도로를 트럭들이 드나들 것인데 학생안전이 걱정돼죠”

    세종 어진중·성남고 학부모들이 세종시 1-5생활권 H6블록에 들어설 예정인 주상복합의 건설을 반대하는 시위를 벌이는 등 크게 반발하고 있다.

    어진중·성남고 공동비상대책위(위원장 이수정·조순자)는 12일 오전, 세종교육청 앞에서 집회를 갖고 ‘학습권 보장과 통학안전’등을 요구하는 시위를 벌였다.

    그러면서, 현재 보류중인 교육청의 교육환경평가심의를 ‘공정’하게 진행해 불가판정을 내려달라고 요구했다.

    이들이 주상복합 건설을 반대하는 이유는 크게 두가지다.

    우선, 공사 예정지와 학교가 ‘지나치게’인접했다는 점을 든다. 교문과 공사현장 주출입구 사이가 왕복 2차선 거리여서 통학길이 위험하다는 것.

    또, 4년이나 되는 공사기간 동안 소음과 분진 등으로 학생들의 학습권이 크게 침해된다는 우려도 내놓고 있다.

    아울러, 4년의 공사 끝에 주상복합이 지어진 후에도 문제라는 게 학부모들의 주장.

    비대위 관계자는 “465세대가 입주하게 되면 단순하게 계산해도(465*1.5)697대의 차량이 증가하게 된다. 교문과 아파트출입구가 마주보게 설계되는 것으로 아는데... 많은 차들이 왕래하게 되면 통학길이 위험해질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비대위측은 건설반대를 위한 서명운동은 물론, 행복도시건설청을 비롯한 관계기관에 지속적으로 문제를 제기해나가기로 했다.

    한편, 인근의 1-5생활권 H5블록에 지어질 예정인 주상복합 아파트도 최근 진행된 교육환경영향평가 결과 일조권 침해 등을 이유로 불승인 판정이 내려진 바 있다.

    신상두 기자  sdshin@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31
    전체보기
    • 어진중맘 2018-03-13 15:03:45

      세종시의 미래를 밝게 이끌수 있는 인재는 바로 지금 자라고 있는 아이들이라 생각합니다. 그런 아이들의 안전과 학습권을 모두 무시한 탁상행정에 정말 화가납니다. 제발 아이들이 안전하고 행복하게 학교생활을 할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삭제

      • 신입생맘 2018-03-13 10:54:12

        이제 갓 입학한 신입생입니다.이런말도안되는 건설을 허가내줬다는게 정말화가나네요.통학로 조성으로 등교환경이 나아져서 학생수가 적어도 믿고 보냈는데 배신감이듭니다. 교육환경보다 건설이 중요하다면 전 이런학교 절대보내지않겠습니다.   삭제

        • 엄마입니다. 2018-03-13 07:57:14

          결사반대입니다.이유는 굳이 열거하지 않아도 아시리라 생각됩니다. 단 한번이라도 그 앞을 지나보신 분이라면 아실겁니다. 어른이라면 어른의 생각을 갖고 어른스러운 판단을 내려주세요.공사기간중의 많은 피해와 더불어 건물이 들어서고 나서도 2차피해가 심각하리라 생각됩니다.신중하게 생각해보십시요.교통난때문에 입주민들도 불안하리라 생각됩니다.엄마의 눈에는 보이는 심각한 위험요소들이 당신들의 눈에는 안보이는 건지요?.제발 시간있을때 되돌려 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삭제

          • 학부모 2018-03-13 07:14:30

            답답한 마음에 글을 올립니다..말도 안되는 일입니다 42층 주상복합 건물이 중학교와고등학교를 40m도 안되는 거리에 들어선다니 3년반이나되는 큰공사기간 우리아이들의 그많은 비산먼지와 통학안전은 그리고 제일 중요한 학습권마저 보장받지 못하다는 혀뇨ㅣㄹ에 누물이 납니다..교육청에서 교육안전평가 심의 중이라고 들었습니다..우리아이들을 지켜줄수있도록 도와주세요~^^절대로 지어져서는 안되는 건물입니다   삭제

            • 타지역학부모 2018-03-13 02:32:27

              아이가 정말 열심히 준비해서 만창과 합격했습니다 가족 모두 기뻐했는데~
              이게 무슨 마른하늘에 날벼락 같은 소리 입니까?
              세종시는 지금 무슨 짓을 하고 있는건가요?   삭제

              • 방랑자 2018-03-12 22:05:39

                지난일요일 곤희 낮잠을 자는데 15층에서 약 1시간동안 못질을 하는데 증말이지 열받앗고 관리소장이 결국 올라가서 말릴수박에 없는 상황이 연출되엇다. 하물며 단하루 몇시간인데도 견디기 힘든 소음인데 우리의 아이들에게 3년 2년 1년 그이상의 소음을 견디라고 하는건 어른으로썬 해서는 안되는일이다. 제발 죽고 다치고 하기전에 대책부터 강구하자 건설사 . 세종시. 교육청아   삭제

                • 절대 반대 2018-03-12 21:31:04

                  겨우 거리가 20m인데 대형크레인이 넘어지거나 물건을 떨어뜨리거나 하면 ㅜㅜ 대형참사입니다.
                  58층에서 콘크리트 떨어뜨려 차량 14대파손 http://naver.me/FqDas1rp, 부산 엘시티공사장 55층 추락사고 http://naver.me/GTm6XBEC 남의 얘기같지 않습니다. 절대 안됩니다   삭제

                  • 성남고학부모 2018-03-12 21:25:56

                    공사기간만 4년이랍니다 1차선 밖에 없는 길에 대형 덤프트럭이 다닌다는 생각만으로도 기가 찰 노릇입니다. 우리아이들의 안전에 너무 안이한 결정에 어처구니가 없네요. 반듯이 세종시교육청에서 반대를 하셔야 합니다.   삭제

                    • 말도안돼 2018-03-12 21:12:15

                      공사소음 진동 안겪어본 사람은 모릅니다. 스트레스로 화병나요. 한참 공부하고 즐거워야할 중고등학교시절에 그런고생을 겪는다니 말도 안되지요.   삭제

                      • 세종맘 2018-03-12 20:25:52

                        왕복2차선을 사이에 두고 학교 바로앞 정문에 초고층 주상복합아파트라니..
                        상식적으로 이해불가네요.   삭제

                        3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