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력형 성범죄 철저히 수사 하고 응당한 처벌 받아야"
"권력형 성범죄 철저히 수사 하고 응당한 처벌 받아야"
충남도여성단체협의회 12일 성명서 발표…"미투 지지 운동 끝까지 함께 할 것"
  • 이종현 기자
  • 승인 2018.03.12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여성단체협의회(회장 김옥수, 협의회)는 12일 오후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안희정 전 지사를 규탄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굿모닝충청 내포=이종현 수습기자] 충남도여성단체협의회(회장 김옥수, 협의회)는 12일 오후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안희정 전 지사를 규탄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협의회는 “안 전 지사의 성폭력은 명백한 성착취이며 자신의 권력과 지위를 이용한 성범죄”라며 “정치 분야에서의 권력형 성범죄, 성착취에 대해 또 다른 피해자가 있는지 전수조사를 펼쳐야 할 것이며, 이를 근절하기 위한 대책을 시급히 마련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안 전 지사는 SNS에 소명하고 도의적 책임에 그칠 것이 아니라 피해자에 대해 진정한 사과를 해야 하며 성폭력 범죄에 대해 철저히 수사 받고 그에 응당한 처벌을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계속해서 “정치권, 문화계, 연예계, 종교계, 교육기관 등 우리 사회 전반에 걸쳐 발생하는 여성에 대한 각종 성폭력을 강력히 규탄한다”며 “우리 사회의 실질적 양성평등을 실현하기 위해 미투 지지 운동에 끝까지 함께 할 것을 결의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