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관광도시 사업 성공 위해 성화봉송
공주시, 관광도시 사업 성공 위해 성화봉송
차량 2대가 16개 읍면동 212개 마을 순회…17일 공산성서 관광도시 선포식
  • 김갑수 기자
  • 승인 2018.03.12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공주시는 오는 16일부터 18일까지 ‘2018 올해의 관광도시 선포 주간’으로 정하고 본격적인 관광도시 알리기에 나선다. (자료사진)

[굿모닝충청 공주=김갑수 기자] 충남 공주시는 오는 16일부터 18일까지 ‘2018 올해의 관광도시 선포 주간’으로 정하고 본격적인 관광도시 알리기에 나선다.

12일 시에 따르면 13일부터 16일까지 올해의 관광도시 사업의 성공을 기원하고 시민의 관심을 높이기 위해 성화봉송이 진행된다. 정지산 채화를 시작으로 나흘간 2대의 성화차량이 16개 읍면동 212개 마을을 순회하게 된다.

또 16일 오전 10시 숭덕전에서는 백제왕에게 올리는 고유제가 진행되며, 17일 오후 1시 공산성 주차장에서 시민과 함께하는 2018년 올해의 관광도시 선포식을 개최한다.

시는 선포식을 시작으로 올 한해 다채롭고 풍부한 볼거리와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 관광객에게 공주만의 매력을 마음껏 선보일 계획이다.

또 야간상설마당인 ‘백제미마지 탈이 온다’와 제민천에서 진행되는 ‘아티스트 거리공연’도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박연수 창조도시과장은 “관광객이 완벽한 하루를 즐길 수 있는 공주만의 특별한 콘텐츠를 마련할 것”이라며 “명실상부한 명품 관광도시로서의 매력을 느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