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8.6.19 화 23:52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뉴스플러스 경제
    KT&G 전자담배 '릴(lil)', 대전 상륙

    [굿모닝충청 이정민 기자] KT&G가 전자담배 ‘릴(lil)’과 전용담배인 ‘핏(Fiit)’의 판매지역을 전국 6대 광역시와 경기도 6개 도시, 세종시로 확대한다. 

    경기도 6개 도시는 성남, 고양, 수원, 안양, 용인, 과천시다. 

    지난해 11월 첫 선을 보인 해당 전자담배는 서울 편의점 7700여개소 판매됐지만, 14일부터 전국 주요도시에 설치된 ‘릴 스테이션’ 21개소에서 일주일 동안 사전판매된다. 

    21일부터는 지정된 판매처 3900여 곳에서 정식 출시된다.

    지역별로 인천, 경기도는 GS25, 대전, 세종은 세븐일레븐, 대구는 세븐일레븐과 이마트24, 부산, 울산은 CU, 광주는 CU와 미니스톱에서 각각 판매된다.

    KT&G는 “릴은 일체형 구조와 우수한 그립감, 90g의 가벼운 무게 등의 장점으로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출시 100여일만에 누적판매량 20만대를 돌파했다”며 “향후, 공급량 확대와 판매처를 확보해 빠른 시간 안에 전국 모든 지역에서 구입이 가능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권장 소비자가는 9만 5000원으로 할인 코드(2만 7000원) 적용 시 6만 8000원에 구입할 수 있다. 할인 코드 발급은 공식 홈페이지(www.its-lil.com)에서 판매처별로 선택이 가능하며, 사용횟수는 1회로 제한된다. 전용 담배인 ‘핏 체인지(Fiit CHANGE)’와 ‘핏 체인지 업(Fiit CHANGE UP)’ 2종은 한 갑당 4500원이다. 

    이정민 기자  jmpuhaha@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