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문재인 정권의 검찰, 어이 없는 나라에 참 뻔뻔스러운 정권”
홍준표 “문재인 정권의 검찰, 어이 없는 나라에 참 뻔뻔스러운 정권”
  • 정문영 기자
  • 승인 2018.05.16 1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서울 정문영 기자]  ‘강원랜드 채용 비리’ 관련자로 지목된 자유한국당 권성동 의원 수사에 문무일 검찰총장이 개입했다고 안미현 검사가 폭로하면서 문 총장 사퇴요구 목소리가 제기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는 16일 “어이 없는 나라가 되어가고 있다”며 “참 뻔뻔스러운 정권”이라고 비판했다.

홍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 글을 통해 “처음에는 경찰간부가 드루킹 수사를 은폐하더니, 이번에는 경찰은 제대로 수사를 하고 있는 것 같은데, 댓글 전문으로 출세한 검사들이 경찰의 영장을 계속 기각하면서 증거인멸을 돕고 있다”고 꼬집었다.

그는 특히 “또 정치권에서는 김경수 전 의원은 수사대상에서 빼자고 한다고 한다”며 “상황이 이러 해서 특검이 도입되었는데, 이젠 검사가 검찰총장을 희한한 주장으로 흔들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리고는 “아마도 댓글로 벼락출세한 검사를 빨리 총장으로 임명, 정권의 확실한 주구로 만들려고 하는 계책이 아닌가 보인다”고 의구심을 품었다. 

정치권 일각에서 거론되는 윤석렬 서울중앙지검장의 검찰 총장 승진설을 겨냥한 발언으로 읽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