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창환 단국대 교수, 미국 변호사 시험 합격
최창환 단국대 교수, 미국 변호사 시험 합격
1년 연구년 기간 시험 합격...비전공자 중 국내 대학 유일
  • 정종윤 기자
  • 승인 2018.05.24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창환 교수.

[굿모닝충청 정종윤 기자] 최창환 단국대학교 무역학과 교수가 올해 실시한 미국 워싱턴 DC 변호사 시험에 최종 합격했다.

24일 단국대 등에 따르면 최 교수는 지난 2016년 9월부터 지난해 8월까지 연구년 기간 미국 인디애나 주립대 로스쿨 석사과정에 입학해 정규과정을 모두 마치고 졸업 후 미국 변호사 시험을 준비해 합격했다.

최 교수는 미국변호사 시험 자격을 얻기 위해 로스쿨 석사과정 중 미국 법조윤리시험에 합격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졸업과 동시에 워싱턴 DC 변호사 시험에 붙었다.

단국대 관계자는 “법학을 전공하지 않은 무역학과 교수로서 1년이라는 짧은 연구년 기간에 변호사 시험에 나오는 모든 과목을 공부하고 졸업 이후 합격까지 한 것은 우리나라 대학 역사상 최초”라고 최 교수를 치켜세웠다.

최 교수는 “지금 강의하고 있는 국제통상 이론에 국제법률을 접목함으로써 인식의 폭을 확장해 국제통상 과목들을 이해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해 미국 법률을 공부하게 됐다”며 “국제무대에 활발히 진출하는 단국대생들을 길러내는데 일조하고 싶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