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 유성 치매안심센터, 28일 문 연다
    대전 유성 치매안심센터, 28일 문 연다
    유성보건소 내 일부 리모델링해 둥지 틀어…전담인력, 치매예방 앞장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8.05.27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이정민 기자] 대전 유성보건소 내 치매안심센터<사진>가 28일부터 본격 업무에 들어간다. 

    치매안심센터는 보건소 일부 시설을 리모델링하고 치매 선별검사실, 신경심리검사실, 의사 검진실, 치매환자 가족카페 등 공간을 배치해 총 면적 457m² 규모로 조성됐다.

    앞으로 센터에는 간호사, 임상심리사, 사회복지사, 작업치료사 등 총 11명의 전담인력이 상주하게 되며, 치매예방을 위한 체계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세부적으로 치매상담 및 등록‧관리, 조기검진, 맞춤형 사례관리뿐만 아니라 환자의 상태에 따라 전문의료기관 등 지역자원과 연계가 이뤄진다.

    최경만 치매안심센터 소장은 “지역사회의 치매자원을 연계하고 치매예방을 위한 다양한 사업들을 전개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