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북한 비핵화에 위대한 진전…용감한 자만이 평화 달성할 수 있다”
트럼프 “북한 비핵화에 위대한 진전…용감한 자만이 평화 달성할 수 있다”
  • 정문영 기자
  • 승인 2018.06.13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각) 싱가포르 카펠라 호텔에서 기자회견을 마친 후 연단을 내려오며 엄지척 하고 있다.>

[굿모닝충청=서울 정문영 기자]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3일 “북한 비핵화에 있어 위대한 진전이 이뤄졌다”며 “더 이상의 미사일 발사나 (핵, 미사일) 연구행위도 없을 것이며, 관련 시설도 문을 닫을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싱가포르 정상회담을 마치고 귀가 도중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이렇게 밝혔다.

그는 “진정으로 훌륭했던 싱가포르 방문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가고 있다”며 “(북한에 억류됐던) 인질들이 집으로 돌아왔고, 미국의 위대한 (전쟁) 영웅들의 유해도 유족들에게 돌아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자신의 국가에 훌륭한 일이 일어나길 바라는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좋은 만남을 가졌다”며 “전에도 말했듯이, 누구든 전쟁을 일으킬 수는 있지만 용감한 자만이 평화를 달성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