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 지방선거] 홍준표 "모든 책임은 내가 진다!"
[6.13 지방선거] 홍준표 "모든 책임은 내가 진다!"
  • 정문영 기자
  • 승인 2018.06.13 2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정문영 기자]  "모든 책임은 내가 진다!"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는 13일, 6.13 지방선거 결과에서 '참패'로 예상되자 딱 한 마디를 던졌다.

"모든 책임은 내가 진다!" 정확하게 9개 음절로 이루어진 문장 1개로, 아주 간명하게 끝냈다.

홍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렇듯 아주 짧은 문장 하나로 이번 지방선거에 관한 자신의 소회를 달랑 남겼다.

그리고는 아무런 말도 없었다. '입은 있으나 할 말이 없다'는 의미로 읽힌다. '유구무언(有口無言)'인 셈이다. 또는 구차하게 변명하고 싶지 않다는 메시지로도 풀이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