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8.7.22 일 13:32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뉴스플러스 사회
    제주 예멘 난민문제 “그들이 아니라, 바로 우리의 문제다"

    [굿모닝충청=서울 정문영 기자]  청년 기독교 인재 발전소로 유명한 청어람 아카데미의 양희송 대표기획자가 제주 예멘 난민과 지원실태를 직접 살펴보고 느낀 소회를 사실에 근거해 담백하게 밝혔다.

    그는 1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난민을 얼마나 받을 거냐는, 전적으로 우리의 역량에 달린 문제”라며 “난민들이 악해서 못 받거나, 난민들이 착하니까 다 받겠다는 문제가 아니다”라고 털어놓았다.

    그는 특히 “그 사람들이 문제가 아니고, 우리가 문제”라며 “질문의 방향을 바꿔야 제대로 보인다”고 강조했다.

    그는 먼저 “그간 난민인권센터를 설립해 활동했던 김성인 선생이 제주로 내려가 대책위원장을 맡아 현지의 여러 단체들과 협력, 몇 달째 고군분투하고 있다”며 “전반적으로 천주교의 약진이 돋보였다”고 운을 뗐다.

    이어서 “개신교도 물심양면 노력은 하고 있지만, 교통정리가 필요한 상황이고, 무엇보다 개신교 내부의 우려를 잠재울 만큼의 구심점 역할은 못하고 있어 애로가 있다”고 꼬집으면서도, 대책위의 선방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그러나 “정보(information)와 정서(sympathy)의 연대를 형성하고 확장하는 노력은 대책위 차원에서는 할 수 없다”며 “정확한 정보를 올려놓는 블로그 사이트라도 하나 개설되면 좋겠다”고 현안의 고민을 끄집어냈다.

    그리고는 난민 수용에 대한 압도적 반대여론을 떠올리며, 오랫동안 체기로 꽉 막힌 듯 가슴 답답한 하소연을 풀어놓았다.

    “청와대 난민반대 청원은 현재 68만명을 넘겨 역대 최고 기록이고 유사 청원이 1,200여건인데, 난민보호 청원은 1/100인 6,000명 선에서 정체 중이다. 

    사실 제주 난민 사태는 실제보다 과하게 공포가 부풀려진 사안이다. 인종, 종교, 성, 치안, 세금, 교육 등 한국사회의 거의 모든 공포의 이유가 여기에 다 투사된다. 아무리 팩트 체크를 하고 해명을 해봐도, 새로운 논리로 꼬투리를 잡는다. 

    이 현상은 난민에 대해서는 별로 알려주는 바가 없지만, 한국이 어떤 사회인지는 훨씬 더 적나라하게 보여준다. 그런 면에서 한국의 지식사회, 종교, 정치 영역이 이를 피할 것이 아니라, 제 역할을 하고 목소리를 내야 한다.”

    정문영 기자  polo876@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7
    전체보기
    • ㅇㅇ 2018-07-11 17:14:42

      자국 빈민 기사나 써보세요.^ㅁ^;

      https://www.sc.or.kr/care10/?ctnakey=03-1624-142-58673&_C_=2687&_SC_CAMP=00&_L_=30&utm_source=taboola&utm_medium=da&utm_campaign=korea&utm_term=improvinghouse   삭제

      • 이상의 2018-07-11 09:54:50

        아직 분위기 파악 못하고 이딴 기사 쓰고 있네.   삭제

        • 난민반대 2018-07-11 08:24:21

          지금 난민문제를 호도하고 있는데 예멘 난민 500명중 남자가 90프로인건 어떻게 설명할 거고, 만약 그들을 받아주면 눈덩이처럼 불어나는 현재 대기중인 소위 난민신청자들이 12만명 예상이라는데...이걸 다 받아줘야 한다는 건가? 이미 유럽에서 그들이 보인 만행은 국민을 두렵게하는 이유다. 누구를 위한 정치고 누구를 위한 나라인가? 두려움에 떨면서 일부다처제에 타종교 배척에 살인도 마다하지 않고 여성인권 바닥인 문화를..그것도 본국에서 범죄자인지 누구였는지도 모를 위험한 검증안된 인간들 받으면 제주도는 곧 지옥을 경험할 것이다.   삭제

          • 머털도사 2018-07-11 06:43:05

            우리나라는 국토가 좁고 안전하게 살고 싶다는데 내 나라에서 그게 욕심입니까? 그럼 우리가 안전을 위해서 이 나라는 외국인에게 넘기고 떠나야합니까   삭제

            • 나난8084 2018-07-11 04:53:42

              싫다는데 이런기사 왜 자꾸 보내냐
              이들 번식력 이들 사상교리
              그게 무서운거다 제발 받지 말아야 하는데 이런 옹호기사 역겹다   삭제

              • 김미숙 2018-07-11 02:21:03

                난민이기 이전에 이슬람입니다 이슬람은 가족보다도 종교가 우선이고 일부다처재입니다 기자님 제발 이런기사 쓰지마세요 스트레스 받습니다 국민들이 죽어라 싫다는데 누구를 위해서 난민을 받으려 하는겁니까 그것도 이슬람난민을 말입니다
                우리국민들 결혼해서 아이2명출산 할때 그들은 수도 없이 출산합니다 나중에 30년후 쯤이면 대한민국이 아닌 이슬람국가 아니라고 기자님이 당신의 가족생명을 걸고 단정할수 있습니까?   삭제

                • 강명구 2018-07-11 01:44:57

                  우리의 문화와 그들의 문화는 멀리 떨어져서 각자의 삶을 살아간다면 문제가 될것이 없지만 같은 공간에서는 무조건적으로 사단이 날수밖에 없다. 실례가 유럽에서 지속적으로 문제를 터져나오고 있는것에 대해 왜 배우려 하지를 않고 눈과 귀를 닫으려고만 하는가? 애초의 그들의 삶의 전부라 할수있는 종교적인 신념을 바꿀수 있다는 생각자체가 인간의 오만이 아닐까한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