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래 유성구청장 “외부 청탁에 따른 인사는 없다”
정용래 유성구청장 “외부 청탁에 따른 인사는 없다”
12일 확대간부회의서 성실함, 구성원 간 관계 등 인사원칙 강조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8.07.12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이정민 기자] “내 임기 동안 외부 청탁에 의한 인사는 없을 것이다”

정용래 대전 유성구청장은 단호했다.

정용래 청장은 12일 본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취임 후 첫 확대간부회의에서 자신의 인사 원칙을 알렸다.<사진>

“두 가지 인사 원칙을 지킬 것”이라며 말문을 열은 정 청장은 “하나는 일에 대한 열정과 성실함, 다른 하나는 조직 구성원과의 관계와 평가다. 이를 통해 일하는 문화를 만들겠다”고 선언했다.

이어 “처음이니깐 이번 한번만 강조하겠다”고 단호한 어조로 말했다.

정 청장은 “내 임기동안 외부 청탁에 따른 인사는 없을 것이다. 이로 인한 불편과 불이익을 모두 내가 감수하겠다”며 “외부 청탁 인사는 반드시 차단할 것”이라고 단언했다.

전 부서에 TV 생중계로 정 청장의 말을 들은 직원들은 “긴장해야겠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정 청장은 이외에도 “민선7기 구정비전인 ‘다 함께 더 좋은 유성’은 구청 직원들과 주민, 그리고 각 기관들이 함께 더 좋은 유성을 만들자는 의미”라며, “네트워크 강화를 통해 자치분권과 4차산업혁명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