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8.7.22 일 23:30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천안아산당진 천안 충남 시·군 소식
    불당동 상업지구 주차난 해소 요구에 시청 주차장 확대?

    상인연합회 “차량 진출입로 상업지구 방면 도로와 연결돼야”

    천안시 “교통영향평가 거친 최적합한 곳, 차량 정체 초래할 수도”

    [굿모닝충청 정종윤 기자] 천안 불당동 체육공원 주차장 진출입로와 주차공간을 시청 방면으로 계획하면서 불당동 상가연합회·유흥연합회가 반발하고 나섰다.

    연합회는 공사장 인근에 현수막을 내걸고 주차난 해소를 위해 공원 주차장 차량 진출입로를 변경해달라고 촉구하고 있다.

    한 연합회 관계자는 “불당동 상업지구와 신불당지역 주차난 해소를 위해 공원을 조성하면서 주차면수를 확대한다 해놓고 주차장 진출입로를 시청 방면에로 하는 건 타당하지 않다”고 지적했다.

    또한 “시청과 더 가까운 곳에 주차면수를 100여대로 정해놓으면 시청 주차장을 확대하는 것이지 상업지구와 신불당지역 주차난 해소를 위한 게 아니지 않느냐”고 반문했다.

    사진=불당동 상인연합회가 요구하는 공원 주차장 진출입로(빨간색 원), 천안시가 계획한 진출입로(파란색 원). 사진 아래부분이 불당동 상업지구.

    반면 천안시는 교통영향평가를 거쳐 가장 적합한 곳에 공원 주차장 진출입로를 계획한 것이기 때문에 ‘문제없다’는 입장이다.

    평소 차량 통행량이 많은 불당동 지역에서 자칫 주차난이 차량 정체로 이어질 수 있어 공원 주차장 진출입로를 상가 방면으로 내기에는 녹록치 않은 상황이다.

    최광용 체육교육과장은 “공원 주차장 면수를 확대한 것은 주차난 해소를 위해서이기도 하지만 이 지역을 통과하는 차량과 공원을 이용하는 시민의 불편함이 없어야 하는 게 최우선”이라고 밝혔다.

    또 “공원 주차장 진출입로를 상가 방면 도로에다 할 경우, 인근 한 식당이 특혜를 받는다는 오해를 받을 수도 있다”며 “상가 방면 도로쪽으로 통행 할 수 있는 길을 만들어 상업지구를 이용하는 시민께 불편함이 없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선 지난해 천안시는 주차난이 심각한 신불당지역과 상업지구 인근에 체육공원을 조성하면서 주차면수를 확대해 해결하는 방안을 내놨다.

    당초 시는 불당동 체육공원 내 주차장을 100면 규모로 조성할 계획이었으나 주차난 해소를 위해 240면으로 확대했다.

    체육공원 조성사업은 2019년 상반기 준공을 목표로 지난해 11월부터 공사를 시작했다.

    예산은 60여억 원 규모다.

    한편, 그동안 천안시 불당동 상업지구 일대는 수년 째 불법주정차로 몸살을 앓아왔다.

    불당동 상업지구 내에는 공영주차타워가 있지만 학원, 식당, 병원, 유흥주점을 찾는 시민 수가 많아 이를 충족시키지 못했다.

    불법주정차 차량은 아침부터 밤 늦게까지 도로를 점령해 시민 눈살을 찌푸리게 만들었다.

    상인연합회 등 시민들은 공원 내 대형주차장 조성 계획이 세워지면서 불당동 상업지구 일대 주차난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했다.

    정종윤 기자  jy2645@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나도시민 2018-07-15 12:49:00

      알지도 못하면서 상인들 욕하지 마세요
      살고자 노력하는 분들이고 당연히 상업지구 앞으로
      주차출입구를 만들어야지 사업취지에 맞지요
      전 상인이 아니지만 그분들 의견이 당연하다 봅니다   삭제

      • 시민 2018-07-13 23:11:01

        저녁에 신화푸드 앞 지나가보면 가관입니다. 그냥 도로 주차장임. 근데 거기 주차대신 차까지 막힌다? 거 여보쇼, 연합회 냥반들. 얼마나 벌겠다고. 인도 내준다고 안하요, 쫌걸어댕기쑈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