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해외관광객 유치 ‘속도’
논산시, 해외관광객 유치 ‘속도’
K2H 해외연수 참가자 논산 방문, 논산이 가진 매력적인 관광자원 적극 홍보
  • 백승협 기자
  • 승인 2018.07.14 0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중국 공무원 논산 선샤인랜드 방문 / 제공 : 논산시청)

[굿모닝충청=논산 백승협 기자] K2H 연수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중국 공무원과 가족 24명이 13일 논산을 방문했다.

‘K2H 프로그램’은 대한민국 시도지사협의회에서 해외 지자체 공무원을 초청, 지방자치단체에 4~10개월 동안 실제 파견 근무를 통해 양 지역 간 교류현장에서 중심적인 역할을 담당할 인사를 양성하는 초청 연수프로그램이다.

참가자들은 선샤인랜드를 비롯해 계백장군유적지, 탑정호, 관촉사 등 논산의 뛰어난 관광자원을 방문하고 논산의 저비용 고효율 킬러콘텐츠를 즐기며, 논산에서의 추억을 함께 공유할 수 있는 기회를 가졌다.

특히, tvN 토일드라마 ‘미스터션샤인’ 오픈 세트장을 방문한 참가자들은 드라마의 뜨거운 인기를 실감하며, 전 세계시장으로 확대되고 있는 한류문화를 직접 체감하기도 했다.

시는 한류문화를 접목한 대한민국 최대규모의 병영테마파크를 활용한 논산만의 독특한 관광상품을 개발한다면, 해외 관광객 유치는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팸투어를 통해 논산이 가진 매력적인 관광자원들을 해외에 적극 홍보해 글로벌 관광도시로 나아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미스터션샤인’ 논산촬영은 지난해 11월 연무읍 일원에 개장한 선샤인랜드 내 선샤인 스튜디오에서 진행하고 있으며, 지난 7일 첫방영부터 큰 화제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