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유성구,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구축사업 ‘선정’
대전 유성구,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구축사업 ‘선정’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8.07.22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이정민 기자] 대전 유성구는 행정안전부의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구축사업에서 주민자치분야 선도 자치단체에 최종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이 사업은 읍면동의 공공서비스를 주민 중심으로 개선하는 사업으로, 행안부는 올해 처음 선도 자치단체 공모를 추진했다. 

행안부는 지난 6월 전국 226개 시‧군‧구를 대상으로 서류심사 및 자치단체 발표(PPT) 등 대면심사를 통해 지난 20일 30개(주민자치분야 14개, 보건복지분야 16개) 시‧군‧구를 선도자치단체로 최종 선정했다.

유성구는 ‘주민참여예산제’ 활성화를 위한 사전 인터넷 투표, 동 단위 타운미팅형 주민회의 개최를 통한 풀뿌리 주민자치를 강화한 점을 높이 평가 받았다.

이번 선정에 따라, 구는 향후 타 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구축사업에 대한 멘토링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정용래 구청장은 “앞으로도 실질적인 주민자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시스템을 갖춰 나가겠다”며 “주민이 주인이 되는 자치분권 실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