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죽동 문화센터서 짜릿한 ‘과학바캉스’ 즐기세요
대전 죽동 문화센터서 짜릿한 ‘과학바캉스’ 즐기세요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8.07.26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이정민 기자] 대전 유성구는 여름방학을 맞아 다음 달 15일부터 18일까지 매일 저녁 죽동 문화센터에서 과학특강 ‘뇌가 짜릿해지는 순간, 2018 과학바캉스’를 연다.

‘냉면보다 시원한 4가지 과학이야기’라는 제목으로 펼쳐지는 이번 행사는 이순석 한국전자통신연구원 부장의 ‘융합과 소통’을 시작으로 과학커뮤니케이터 박재용 작가의 ‘유사과학’, 김병민 작가의 ‘화학물질 팩트체크’, 김태호 전북대 교수의 ‘과학역사’ 강연으로 이어진다.

신청은 30일부터 유성구청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 ‘유성이’를 통해 할 수 있으며, 중학생 이상 과학에 관심 있는 주민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구 관계자는 “4차 산업혁명시대에 필요한 시대융합적 사고부터 유사과학 같은 생활과학까지 다양한 주제로 준비했다”며, “무더운 여름 저녁을 과학으로 시원하게 보낼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