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8.8.15 수 12:54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클릭충청 충남 충남 시·군 소식
    공주시, 행복택시 7개 마을·5개 노선 확대운행유구읍 덕곡리 등 대중교통 이용 불편한 오지마을 주민들 복지 증진 '기대'

    충남 공주시가 오지마을 주민의 교통 불편 해소를 위해 행복택시 1차 확대운행 마을을 추가 선정했다. (공주시 제공)

    [굿모닝충청 공주=이종현 기자] 충남 공주시가 오지마을 주민의 교통 불편 해소를 위해 행복택시 1차 확대운행 마을을 추가 선정했다.

    이번에 추가 확대된 지역은 유구읍 덕곡리와 탑곡리·문금2리(용수골)를 비롯해 우성면 목천2리, 방문2리(방문1리 도천리 경유) 등 7개 마을 5개 노선이다.

    이에 따라 시는 기존 운영 중인 19개 마을과 추가 확대된 7개 마을 등 총 26개 마을에 행복택시를 운행하게 됐다.

    이를 위해 시비 1억5000만 원과 국·도비 5500만 원 등 총 2억500만 원을 확보했다.

    손권배 부시장은 “대중교통 운행이 취약한 오지마을 어르신들의 복지 증진을 물론 생활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행복택시를 적극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행복택시는 마을별로 1주일에 3~5일, 1일 1~4회 정해진 구간과 시간에 운행되고 있다.

    요금은 1400원으로, 읍·면지역은 소재지까지, 동 지역은 산성동 시내버스 터미널까지 이용할 수 있다.

    이종현 기자  korea8294@naver.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