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8.8.15 수 12:54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클릭충청 대전
    대전시 민선 7기 '첫' 공보관에 김기환 기업지원과장고시 출신 서대전고, 충남대 거쳐 시 문화산업과장 등 역임

    [굿모닝충청 이정민 기자] 대전시는 민선7기 첫 공보관에 김기환(46‧사진) 과학경제국 기업지원과장을 임용한다고 10일 밝혔다.

    김기환 신임 공보관은 서대전고와 충남대 행정학과를 졸업하고 2002년 대덕구에서 지방행정사무관으로 임관해 구정혁신기획단장, 의회 전문위원을 역임했다. 2008년 1월 대전시로 전입해 과학경제국(과학문화산업본부)에서 산학연담당, 엑스포재창조담당으로 근무했다.

    이후 2013년 7월 서기관으로 승진해 문화산업과장과 기업지원과장을 역임했다.

    김 공보관은 대전시 최대 투자 사업인 엑스포재창조사업을 7년 동안(2008년~2014년) 담당하면서 사이언스콤플렉스, IBS본원, HD드라마타운, 국제컨벤션센터 등 1조 3000억 원 규모의 조성사업을 추진했다.

    이 과정에서 시민단체 등 이해집단, 언론과 시민에 대한 홍보와 끊임없는 소통으로 사업을 본 궤도에 안착시킨 능력 있는 인재로 평가받고 있다고 대전시는 설명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공보관은 행정에 대한 고도의 전문성과 시정의 깊은 이해와 통찰력을 바탕으로 시민과 언론 등 폭넓은 대외관계가 요구되는 자리”라며 “민선7기 시민의 정부 구현을 위한 참여와 소통을 이끌어내면서 진정성 있는 시정 홍보를 추진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시는 2016년 하반기에 주요시정의 홍보 전문성 강화와 효율적인 공보행정과 소통․협력을 극대화하기 위해 공보관을 개방형 직위로 지정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신임 김기환 공보관은 지난 7월 과장급 정기인사로 공석이 된 공보관 직위에 개방형직위로 임용되는 두 번째 공보관이 됐다.

    이정민 기자  jmpuhaha@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