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영 천안시장, 폭염피해 농가 현장점검
구본영 천안시장, 폭염피해 농가 현장점검
  • 정종윤 기자
  • 승인 2018.08.12 2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정종윤 기자] 구본영 천안시장이 12일 폭염과 가뭄으로 피해를 입고 있는 지역 농가를 방문했다.

이날 오후 구 시장은 천안시가 폭염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급수를 지원하고 있는 직산읍 한 농가를 방문해 애로사항을 듣고 살수차를 동원해 직접 재배작물 물주기 작업에 동참했다.

구 시장은 “111년만의 기록적인 폭염으로 시민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바 인명·재산·농작물의 피해를 줄일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천안시는 47농가 12.6ha에 살수차 76대(1일 4대)와 산불진화차 2대, 조립식물탱크 45개를 지원 하는 등 폭염 종료시까지 농작물에 급수를 지원하고 있다.

이날부터는 폭염대응 도로 살수차량 9대 (동남구 5대, 서북구 4대)를 농작물 용수 공급으로 긴급 전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