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혜원 “이해찬 당선이 야당에 불리하다는 손학규의 결정적 증언”
손혜원 “이해찬 당선이 야당에 불리하다는 손학규의 결정적 증언”
  • 정문영 기자
  • 승인 2018.08.17 18:41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손혜원 의원 페이스북 커버사진>

[굿모닝충청=서울 정문영 기자]  더불이민주당 당 대표 선출을 위한 전당대회가 1주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손혜원 의원은 17일 '강한 당 대표 선출' 필요성에 방점을 찍었다. 사실상 이해찬 후보 지지 입장으로 읽힐 수도 있는 발언인 셈이다.

손 의원은 이날 오전 바른미래당 당 대표 경선에 출마한 손학규 후보가 CBS <김현정의 뉴스쇼>와의 인터뷰에서 밝힌 발언에 주목했다.

그는 인터뷰에서 “민주당이 이해찬 의원을 당 대표로 선출하면 본격적인 분열이 시작될 것”이라며 “이 후보가 당 대표가 되면 민주당 비주류가 문재인 대통령과 대립각을 세우면서 견제하는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손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 후보가 당 대표로 선출되면 야당에 불리하다는 결정적인 증언”이라며 ”분열이야 그 쪽 분들 전공”이라고 적었다.

그리고는 댓글을 통해 “바이러스는 면역력이 떨어질 때 창궐한다”며 “면역력을 키울 수 있는 당을 만들어 나가야죠~ 그럴 능력과 카리스마, 대통령의 전폭적 신뢰를 받는 당 대표를 뽑아야 한다”고 답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니는 어떤데요 2018-08-19 15:53:33
니는 어떤데요? 손혜원 의원이 제대로된 정치인이 아니라는 말로 반박을 해보던가. 뭐 묻었다 같은 유아적인 말밖에 못하죠? 진짜 한심...

니는 2018-08-17 19:15:08
손해원 페북 파로우하세요?
파로우 하더라도 쫌 제대로된 정치인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