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의회, 양승조 지사에 축산악취 해결 촉구
홍성군의회, 양승조 지사에 축산악취 해결 촉구
김헌수 의장 등 지난 17일 도청 방문…주차타워 건립 도비 지원 요청도
  • 김갑수 기자
  • 승인 2018.08.19 1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포신도시 축산악취의 모든 책임은 충남도에 있다”며 결의안까지 채택했던 홍성군의회(의장 김헌수)가 이번에는 양승조 지사를 직접 만나 대책을 촉구하고 나섰다. (왼쪽부터 양승조 지사와 김헌수 의장. 홍성군의회 제공)

[굿모닝충청 내포=김갑수 기자] “내포신도시 축산악취의 모든 책임은 충남도에 있다”며 결의안까지 채택했던 홍성군의회(의장 김헌수)가 이번에는 양승조 지사를 직접 만나 대책을 촉구하고 나섰다.

김헌수 의장을 비롯한 군의원들은 지난 17일 도청을 방문, 양 지사와 면담을 갖고 “축산악취로 인해 민원이 급증하고 있다”며 도 차원의 적극적인 노력을 주문했다.

이와 함께 ▲내포신도시 내 주차장 부족 해결을 위한 주차타워 건립 도비 지원 ▲내포신도시 내 종합운동장 건립 ▲열병합 발전소 청정연료 전환을 위한 적극적인 추진방안 마련 등을 건의했다.

이들은 특히 축산악취 해결의 근본적인 대책으로 사조농산을 비롯한 대규모 축사의 이전 또는 폐업을 제시하며 도비 지원을 요청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이에 대해 양 지사는 “문제의 심각성을 절실히 느끼고 있다”며 강력한 의지를 가지고 홍성군과 협의해 나가겠다는 의지를 피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군의회는 오는 20일 오후 2시부터 광천문예회관에서 ‘축산정책의 효율적 방안 공청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