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용석의 ‘노이즈 마케팅’… 문재인 대통령 건강 이상설 ‘시비’
강용석의 ‘노이즈 마케팅’… 문재인 대통령 건강 이상설 ‘시비’
  • 정문영 기자
  • 승인 2018.09.08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용석 변호사가 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사진>

[굿모닝충청=서울 정문영 기자] 최근 청와대 사진 표절시비를 걸었던 강용석 변호사의 ‘노이즈 마케팅’이 끊이질 않고 있다.

하지만 이번에는 비판의 정도가 아슬아슬 위험 수위를 넘어섰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어 논란이 예상된다. 문재인 대통령의 건강 이상설까지 끄집어내기에 이른 것이다.

그는 8일 페이스북을 통해 지난 6일 청와대에서 있었던 ‘포용국가전략회의’ 행사 중 문 대통령의 동선이 매끄럽지 못했던 부분을 표적으로 삼았다.

그는 “회의 시작하는데 동선을 못 잡고 이런 추태를 벌였다”며 “국가 최고지도자에게서 이런 사진이 흘러 나오면 보통 건강 이상설이 나오는 게 일반적”이라고 꼬집었다.

이어 “그렇지 않아도 임종석과 관계에서 온갖 얘기와 루머가 흘러나오는데, 정말 건강까지 문제라면 상황은 심각하다”며 동선이 흐트러진 장면을 포착한 스냅사진 몇 장과 당시 포용국가전략회의 영상을 포스팅했다.

그는 “대통령의 동선이라고 믿기지 않는 좌충우돌 행보에 참석자들이 당황해 하는 빛이 역력하다”며 “이 정도 상황이면 방송 같으면 대형방송사고이고, 청와대의 경호나 의전에선 있을 수 없는 일이며, 연출된 쇼라면 무엇을 의도했건 대실패”라고 공세를 펼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