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강(霜降) 앞두고 핀 철모르는 진달래
상강(霜降) 앞두고 핀 철모르는 진달래
  • 채원상 기자
  • 승인 2020.10.13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채원상 기자] 한로가 지나고 서리가 내린다는 상강을 10여일 앞둔 13일.

예산군 덕산면 가야산 원효봉 인근 등산로에 때 아닌 진달래가 꽃망울을 터트렸다.

새빨간 이파리들 사이로 빠끔히 얼굴을 내밀고 피어난 여린 진달래...

이제 곧 서리가 내릴 텐데 여린 꽃잎은 차가운 서리를 어떻게 견딜까?

안쓰러워 한참을 보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