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마중 나간 마지막 단풍
겨울 마중 나간 마지막 단풍
  • 채원상 기자
  • 승인 2020.11.19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채원상 기자] 19일 오전. 천둥 번개를 동반한 요란한 가을비가 내리고 있다.

기상청은 비가 내린 후 찬바람이 강해지며 기온이 뚝 떨어진다고 예보했다.

다음주는 영하권의 날씨도 예보됐다.

가을을 배웅하고 겨울을 마중 나간 마지막 단풍.

생성의 과업을 마치고 소멸로 가는 나뭇잎을 배웅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