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군, 평화의 소녀상 및 강제징용 노동자상 제막식 개최
금산군, 평화의 소녀상 및 강제징용 노동자상 제막식 개최
  • 백승협 기자
  • 승인 2021.03.02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평화의 소녀상
사진=평화의 소녀상 제막식

[굿모닝충청 금산=백승협 기자] 금산군은 1일 금산군 평화의 소녀상 및 강제징용 노동자상 건립추진위원회 주관으로 102주년 3.1일절 기념 평화의 소녀상 및 강제징용 노동자상 제막식을 개최했다.

이번에 설립된 소녀상과 강제징용 노동자상의 크기는 각각 1.6m와 1.9m 크기로 재료는 청동과 화강석으로 이루어졌으며 금산 특색에 맞게 디자인을 다른 지역 동상들과 차별화했다.

또 민간주도로 동상 건립에 의미를 부여해 지속적으로 평화의 소녀상과 강제징용 노동자상을 관리해 후속들을 위한 역사 교육의 장으로 만들어 갈 예정이다.

사진=강제징용노동자상 제막식
사진=강제징용노동자상 제막식

문정우 금산군수는 “충효예공원은 마음을 담아 사람들을 대하라는 의미가 담겨져 있는 공원으로 인근에는 효와 예를 중시하는 향교가 자리하고 있다”며 “이곳에 평화의 소녀상과 강제징용 노동자상이 함께하는 것만으로도 역사적으로 의미가 있어 후손들에게 올바른 역사의식을 심어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