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김대건 신부 홍보성과로 최우수상
당진시, 김대건 신부 홍보성과로 최우수상
2020 대한민국 공공PR대상 시상식서 영예…캐릭터와 웹툰 제작 등 호평
  • 김갑수 기자
  • 승인 2021.04.26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당진시가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홍보성과를 인정받아 지난 23일 서울 한국광고문화회관에서 열린 ‘2020 대한민국 공공PR대상 시상식’에서 이벤트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당진시 홈페이지/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충남 당진시가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홍보성과를 인정받아 지난 23일 서울 한국광고문화회관에서 열린 ‘2020 대한민국 공공PR대상 시상식’에서 이벤트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당진시 홈페이지/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굿모닝충청 당진=김갑수 기자] 충남 당진시가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홍보성과를 인정받아 지난 23일 서울 한국광고문화회관에서 열린 ‘2020 대한민국 공공PR대상 시상식’에서 이벤트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시에 따르면 이 행사는 한국광고홍보학회가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와 소비자TV, 워드컬쳐가 후원한 것으로, 공공부문 우수 홍보 사례를 발굴·시상함으로써 대국민 커뮤니케이션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지난 2015년부터 시작됐다.

시는 대한민국 최초의 사제이자 ‘2021 유네스코 세계기념인물’로 선정된 김대건 신부의 탄생 200주년을 기념해 캐릭터와 서체를 개발하고 웹툰과 동화책을 제작하는 등 다양한 방법으로 홍보를 추진해 왔다.

이 사업은 충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공모사업 선정으로 추진됐으며, 개발에는 도내 기관인 써밋디자인이 참여했다.

시 정창순 문화체육행사기획단장은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을 맞아 그의 업적을 알리고 탄생지인 당진을 홍보하기 위해 추진한 사업이 인정받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기념행사 홍보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130억 원을 들여 우강면 솔뫼성지에 천주교 복합예술공간을 조성 중이며, 오는 8월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기념행사를 진행함으로써 국제적인 천주교 명소로의 입지를 강화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