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병원 우정훈 전공의, 대한장연구회 ‘최우수 포스터상’
건양대병원 우정훈 전공의, 대한장연구회 ‘최우수 포스터상’
  • 황해동 기자
  • 승인 2021.05.11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정훈(왼쪽) 건양대학교병원 내과 전공의와 허규찬(소화기내과) 지도교수. 사진=건양대학교병원 제공/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우정훈(왼쪽) 건양대학교병원 내과 전공의와 허규찬(소화기내과) 지도교수. 사진=건양대학교병원 제공/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우정훈 건양대학교병원 내과 2년차 전공의가 최근 서울에서 열린 대한장연구회 국제학술대회에서 ‘최우수 포스터상’을 받았다.

건양대병원에 따르면 우 전공의는 대장내시경 검사를 위해 미리 마셔야 하는 장 정결제 2종의 효과를 비교, 분석한 논문을 발표했다.

논문을 통해 우 전공의는 한 번에 4리터의 액체를 마시는 방식에 비해 양을 줄였을 때 효과가 떨어지는지를 연구, 두 가지 모두 비슷한 효과를 보이는 것을 입증했다.

그는 “최근 나오는 장 정결제는 양을 줄었으나 효과는 비슷한 것으로 밝혀져, 앞으로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내과분야 환자들의 질병치료와 연구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한편 이번 국제학회에는 세계 25개국 989개의 논문이 제출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