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 농식품바우처 구입 품목 확대했더니
청양군 농식품바우처 구입 품목 확대했더니
사용률 93% 증가…8월부터 축산 부속품도 포함
  • 이종현 기자
  • 승인 2021.07.15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청양군은 지난달부터 농식품바우처 구입 품목을 확대하면서 사용률이 93%로 증가했다고 15일 밝혔다. (사진=청양군 제공/굿모닝충청 이종현 기자)
충남 청양군은 지난달부터 농식품바우처 구입 품목을 확대하면서 사용률이 93%로 증가했다고 15일 밝혔다. (사진=청양군 제공/굿모닝충청 이종현 기자)

[굿모닝충청 이종현 기자] 충남 청양군은 지난달부터 농식품바우처 구입 품목을 확대하면서 사용률이 93%로 증가했다고 15일 밝혔다.

군은 취약계층의 식품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농식품바우처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기존의 농식품바우처는 국내산 채소류, 과일류, 흰 우유, 신선계란 등 4개 품목만 구매할 수 있어 사용률이 떨어지는 요인이었다.

이에 군은 농림축산식품부에 품목 확대를 희망하는 수혜자들의 의견을 지속 건의한 바 있다.

그 결과 지난달 15일부터 국내산 육류와 잡곡, 꿀이 구매 품목에 포함됐다. 다음 달부터는 축산 부속물(내장, 피, 뿔)도 포함될 예정이다.

김선식 농촌공동체과장은 “저소득층의 건강한 식생활과 납품 농가들의 소득증대를 가져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