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尹 대통령) 애초 선출할 때부터 미숙한 거 몰랐나?”
홍준표 “(尹 대통령) 애초 선출할 때부터 미숙한 거 몰랐나?”
  • 정문영 기자
  • 승인 2022.09.24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소속 홍준표 대구시장은 24일 “애초 선출할 때부터 정치에 미숙 하다는 것을 알고 선택하지 않았느냐”며 “기왕 선출했으면 미숙한 점은 고쳐 나가고, 잘하는 거는 격려하면서 나라를 정상화시켜 나가야 하지 않겠느냐”고 일깨웠다. 사진=MBC/굿모닝충청 정문영 기자
〈국민의힘 소속 홍준표 대구시장은 24일 “애초 선출할 때부터 정치에 미숙하다는 것을 알고 선택하지 않았느냐”며 “기왕 선출했으면 미숙한 점은 고쳐 나가고, 잘하는 거는 격려하면서 나라를 정상화시켜 나가야 하지 않겠느냐”고 일깨웠다. 사진=MBC/굿모닝충청 정문영 기자〉

[굿모닝충청=서울 정문영 기자]  급기야 국민의힘 소속 홍준표 대구시장이 나섰다.

윤석열 대통령의 ‘욕설’ 발언 이후 워딩 중 ‘바이든’을 ‘날리면’ 또는 ‘말리믄’이라고 하고 ‘이XX들’의 대상을 '국내 제1야당'으로 지칭한 것이라고 해명하는 등 대통령실과 국민의힘이 수준 이하의 위기대응력을 보이며 오히려 화를 더욱 키우고 있다는 판단에서다.

홍 대구시장은 24일 “사건이 일어 났을 때는 언제나 정면 돌파를 해야지, 곤란한 순간을 모면하기 위해 거짓말을 하면 거짓이 거짓을 낳고 일은 점점 커진다”며 “뒤늦게라도 잘못을 인정하고 수습을 해야지, 계속 끌면 국민적 신뢰만 상실한다”고 우려했다.

그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애초 선출할 때부터 정치에 미숙하다는 것을 알고 선택하지 않았느냐”며 “기왕 선출했으면 미숙한 점은 고쳐 나가고, 잘하는 거는 격려하면서 나라를 정상화시켜 나가야 하지 않겠느냐”고 일깨웠다. 

검사생활만 하다 보니 국정은 물론 정치나 외교 등에서 애초 우려됐던 윤 대통령의 미숙함이 자연스레 드러나고 있을 뿐인데, 왜 이런 한계를 인정하지 않고 거짓말로 위기를 모면하려는 꼼수나 펼치느냐는 불만의 목소리다.

그리고는 “작금의 나라 현실이 안타깝다”며 “무슨 큰 국가적 난제로 논쟁이 있는 것도 아니고, 해프닝과 가십만 온통 나라를 뒤덮고 있으니…”라며 표정을 잔뜩 찡그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굿모닝충청(일반주간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0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다 01283
  • 등록일 : 2012-07-01
  • 발행일 : 2012-07-01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황해동
  • 창간일 : 2012년 7월 1일
  • 굿모닝충청(인터넷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7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아00326
  • 등록일 : 2019-02-26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황해동
  • 굿모닝충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굿모닝충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mcc@goodmorningcc.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