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난 한가한 사람 아니다” vs 황교익 “자뻑으로 사는 인간들”
尹 “난 한가한 사람 아니다” vs 황교익 “자뻑으로 사는 인간들”
  • 정문영 기자
  • 승인 2022.10.21 10:42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대통령은 20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 최측근을 겨냥한 수사에 대해 “제가 수사 내용을 챙길 정도로 한가하지 않다”고 말했다. 사진=YTN/굿모닝충청 정문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20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 최측근을 겨냥한 검찰 수사에 대해 “제가 수사 내용을 챙길 정도로 한가하지 않다”고 말했다. 사진=YTN/굿모닝충청 정문영 기자〉

[굿모닝충청=서울 정문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20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 최측근을 겨냥한 검찰 수사에 대해 “제가 수사 내용을 챙길 정도로 한가하지 않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출근길 문답에서 “이런 수사에 대해서는 저 역시도 언론보도나 보고 아는 정도”라며 “지금의 야당이 여당이던 시절 언론사를 상대로 며칠 동안이나 압수수색을 했다. 그런 것들을 생각하면, 야당탄압이라는 얘기가 과연 정당한 것인지 국민들이 잘 아실 것”이라고 덧붙였다.

대통령실도 “대장동 의혹은 이낙연 전 대표 측 등 민주당 내부에서도 공격했고, 문재인정부 검찰이 수사력을 집중했던 사안인데, 이를 정치 보복으로 연관시키는 것은 완전히 틀린 얘기”라며 “검찰 수사를 지켜보기만 할 뿐, 대통령실은 검찰수사와 관련해 어떠한 정보도 없다”고 말했다.

이에 한 정치평론가는 21일 “윤 대통령이나 대통령실은 검찰의 수사 상황을 보고 받지 않고 있다는 점을 입맞춰 확인해주고 있는데, 이를 곧이듣는 이가 얼마나 될까”라며 “일단 위에서 지시를 내리면이후엔 검찰이 스스로 알아서 한다는 뉘앙스가 행간에 담겨 있는 셈”이라는 해석을 내놓았다.

또 “윤 대통령이 언론사 압색을 말하는데, 이는 당시 한동훈 검사가 직접 연루된 채널A 검언유착 사건을 수사방해했던 장본인이 할 말은 아니다”라며 “정당성 운운하는데 논리적 합당성이 있어서 그렇게 말하는 것이냐. 진짜 서울법대에 사시 통과한 법조인 출신이 맞느냐”고 물었다.

황교익 맛칼럼니스트는 윤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지난해 ‘7시간 통화’ 음성파일에서 했던 발언을 떠올리며, “자뻑으로 사는 인간들”이라고 싸잡아 깔아뭉갰다.

자뻑’이란 제 잘났다고 믿거나 스스로에게 반해 푹 빠져 있는 일을 속되게 이르는 속어다. 그리고는 ‘자뻑’의 상투적 화법을 제시했다.

내가 말야, 바빠서 뉴스 볼 시간이 없어…내가 요즘 얼마나 바쁘니… 미안하지만 그건 내가 몰라…”

한편 김 여사는 지난해 6월 30일 보도된 뉴스버스와의 인터뷰에서 “저는 일중독인 사람... 석사학위 두 개나 받고 받가학위까지 받고, 대학 강의 나가고 사업 하느라 쥴리를 하고 싶어도 시간이 없어요"라고 말했다.

황교익 맛칼럼니스트는 21일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를 싸잡아 “자뻑으로 사는 인간들”이라고 깔아뭉갰다. 사진=MBC/굿모닝충청 정문영 기자
황교익 맛칼럼니스트는 21일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를 싸잡아 “자뻑으로 사는 인간들”이라고 깔아뭉갰다. 사진=MBC/굿모닝충청 정문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하하 2022-10-23 22:14:45
한가한 사람 아니라니, 난 때굴때굴 구르는 중 !

말세다 2022-10-23 09:49:48
원래 한가한 X 치고 지 스스로 한가하다고 떠벌리는 인간이 과연 있을까?? 참고로 멍청한 게 스스로 멍청하지 않다고 생각하면서 이것저것 나대면 결국 그 기업은 망하고 그 나라도 망하는 법이다...

진짜 빨갱이들 2022-10-22 17:18:44
일 중독으로 수해 지구 방문 사진 쇼, 기왓장 격파술 쇼, 병정 박수 놀이 환영 쇼, 경제 회의 쇼로 김정은 복사에 열심인 윤석열 !
일 중독으로 사기 학위 쇼, 학력 위조 쇼, 주가 사기 쇼, 이설주 설겆이 복사 쇼에 열심인 김건희 !
정권 유지위해 무고한 이들 탄압하고 잡아 죽였던 김일성의 환생, 한가한 진짜 빨갱이들 !

  • 굿모닝충청(일반주간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0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다 01283
  • 등록일 : 2012-07-01
  • 발행일 : 2012-07-01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김갑수
  • 창간일 : 2012년 7월 1일
  • 굿모닝충청(인터넷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7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아00326
  • 등록일 : 2019-02-26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김갑수
  • 굿모닝충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굿모닝충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mcc@goodmorningcc.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