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 '황발이 정식'을 아시나요?...농가맛집 ‘봄날’인기
서산 '황발이 정식'을 아시나요?...농가맛집 ‘봄날’인기
자연 속 엄마의 정성과 손맛 느낄수 있어...예약제 운영 일요일 휴무
  • 한남희 기자
  • 승인 2015.07.03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산시 부석면 지산리에 있는 농가맛집 ‘봄날’이 소박한 농부의 밥상을 선보여 도시민들로부터 인기를 얻고 있다. 사진은 이 집의 대표 상차림인 황발이(농게의 태안 지역 사투리) 정식의 주재료인 황발이. 사진=블로거 저어새(http://blog.daum.net/spoonbill)

[굿모닝충청 한남희 기자]서산의 향토음식을 맛볼 수 있는 농가맛집 ‘봄날’ 이 도시민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서산시에 따르면 부석면 지산리에 있는 봄날에는 요즘 하루 평균 50~70명의 손님이 꾸준히 다녀간다.

이 곳은 서울의 호텔에서 근무했던 유환근(56)씨가 아내 권태숙(48)씨와 함께 지난해 12월 문을 연 농가맛집이다.

남편인 유씨가 직접 재배한 농산물을 아내가 요리해 손님에게 제공하고, 부족한 재료는 인근 지역의 농업인들이 생산한 농산물을 이용해 만든다. 소박한 농부의 밥상이다.

▲ 서산시 부석면 지산리에 있는 농가맛집 ‘봄날’이 소박한 농부의 밥상을 선보여 도시민들로부터 인기를 얻고 있다. 사진은 이 집의 대표 상차림 중 하나인 봄날정식. 사진=서산시

메뉴는 ‘황발이 정식’(1인 1만 5000원)과 ‘봄날정식’(1인 3만원) 두 가지로 구성됐다. 갯벌에서 잡은 황발이(농게의 사투리)와 제철 해산물도 맛볼 수 있고, 들깻묵장, 계절 삼색나물, 고구마묵무침, 장아찌 등의 토속음식이 기본적으로 제공된다.

예약제로 운영되며 일요일은 쉰다. 농가맛집 봄날 찾아오는 길 : 서산시 부석면 지산철장길 37-7 (☎663-3115)

서산에는 봄날 외에 인지면 애정길의 ‘소박한 밥상’(☎662-3826), 음암면 한다리길의 ‘다린’(☎668-1182) 등 3곳의 농가맛집이 있다.

▲ 서산시 부석면 지산리에 있는 농가맛집 ‘봄날’이 소박한 농부의 밥상을 선보여 도시민들로부터 인기를 얻고 있다. 사진은 봄날 전경. 사진=서산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굿모닝충청(일반주간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0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다 01283
  • 등록일 : 2012-07-01
  • 발행일 : 2012-07-01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황해동
  • 창간일 : 2012년 7월 1일
  • 굿모닝충청(인터넷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7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아00326
  • 등록일 : 2019-02-26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황해동
  • 굿모닝충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굿모닝충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mcc@goodmorningcc.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