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유성구을 김찬훈 "민주당 떠나겠다"
대전 유성구을 김찬훈 "민주당 떠나겠다"
4일 오후 대전시의회서 기자회견 열고 민주당 탈당 선언
"총선엔 반드시 출마할 예정, 새로운 당 선택할 것"
  • 조연환 기자
  • 승인 2024.03.04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유성구을 김찬훈 예비후보는 4일 “지금의 민주당은 타도돼 마땅한 윤석열 정권보다 더 지독하고 나쁜, 역사에서 사라져야 할 청산 대상 ‘이재명의 1인 독재당’일 뿐”이라며 “사명감과 자부심 가득했던 그 민주당을 재건하기 위해 이재명 1인 독재당을 떠나겠다”고 밝혔다. (사진=굿모닝충청 조연환 기자)
대전 유성구을 김찬훈 예비후보는 4일 “지금의 민주당은 타도돼 마땅한 윤석열 정권보다 더 지독하고 나쁜, 역사에서 사라져야 할 청산 대상 ‘이재명의 1인 독재당’일 뿐”이라며 “사명감과 자부심 가득했던 그 민주당을 재건하기 위해 이재명 1인 독재당을 떠나겠다”고 밝혔다. (사진=굿모닝충청 조연환 기자)

[굿모닝충청 조연환 기자] 대전 유성구을 김찬훈 예비후보는 4일 “지금의 민주당은 타도돼 마땅한 윤석열 정권보다 더 지독하고 나쁜, 역사에서 사라져야 할 청산 대상 ‘이재명의 1인 독재당’일 뿐”이라며 “사명감과 자부심 가득했던 그 민주당을 재건하기 위해 이재명 1인 독재당을 떠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오후 대전시의회 기자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같이 밝힌 뒤 민주당 탈당을 선언했다.

김 예비후보는 “원칙도 명분도 단 한마디의 배경 설명도 없는 낙하산 전략공천으로 인해 수년간 피땀 흘리며 준비했던 모든 것들이 하루아침에 수포가 되고, 정치인으로서 인권을 짓밟힌 신세가 됐다”며 “그래도 민주당 승리를 위해서는 한 줌의 밀알이 돼야 한다는 생각으로 스스로를 다스리며 침묵하며 지내왔다”고 담담하게 말문을 열었다.

이 대목에서 그는 “단언컨대 민주당은 죽었다”며 “지금 이재명의 민주당은 수 십 년간 몸담고 함께 해왔던 그 민주당이 아니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계속해서 “민주당은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를 실현하고, 늘 국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함께 한다는 자부심 가득한 정당이었다”며 “하지만 지금의 민주당은 ‘이재명을 지켜라’가 최우선 가치이며, 이재명 사당화의 길을 가기 위한 권모술수, 독선과 독재만 남았을 뿐”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지금의 더불어민주당에는 ‘더불어’와 ‘국민’이 없다. 타도돼 마땅한 윤석열 정권보다 더 지독하고 나쁜, 역사에서 사라져야 할 1인 독재당일 뿐”이라며 “스무 살 청년 시절부터 응원해왔고, 1999년 새정치국민회의 개혁추진위원회를 시작으로 몸담아 왔던 바로 그 민주당이 아닌 지금의 이재명 1인 독재당을 떠나겠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문재인 정부 시절부터 뜻을 함께해온 동지들과 그 민주당을 되찾기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할 것”이라며 “인권, 평화, 복지, 미래, 민주주의 등 민주당 존립의 근간이 살아 숨 쉬는 민주당을 재건하기 위해 눈물을 머금고 탈당을 선언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김 예비후보는 향후 거취에 관한 질문에 “이번 총선에는 반드시 출마할 것이며, 민주당을 탈당한 분들과 상의 중인 상황”이라며 “제 나름의 정치 비전을 실현하기 위한 장을 마련하는 데 있어서 조직과 동지가 필요하기 때문에 새로운 당을 선택할 것”이라고 답했다.

만약 김 예비후보가 새로운미래 등 야권 성향의 정당으로 옮길 경우 대덕구와 마찬가지로 진보 진영 표심이 분열될 가능성이 커 최종 결과에도 일정부분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한편 유성구을 선거구에선 민주당 소속 정기현‧김찬훈 예비후보가 본선 진출을 위해 경쟁해 왔다.

그러나 민주당은 지난달 21일, 6호 영입 인재인 황정아 한국천문연구원 책임연구원을 유성구을에 전략공천했다.

이와 관련해 김 예비후보는 SNS를 통해 민주당을 향해 아쉬운 마음을 표출한 뒤, 정치 활동을 계속해 나가겠다는 뜻을 밝히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굿모닝충청(일반주간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0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다 01283
  • 등록일 : 2012-07-01
  • 발행일 : 2012-07-01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김갑수
  • 창간일 : 2012년 7월 1일
  • 굿모닝충청(인터넷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7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아00326
  • 등록일 : 2019-02-26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김갑수
  • 굿모닝충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굿모닝충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mcc@goodmorningcc.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