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한국당, 5.18희생자∙광주시민을 두 번 사살하지 말라”
박지원 “한국당, 5.18희생자∙광주시민을 두 번 사살하지 말라”
  • 정문영 기자
  • 승인 2019.01.13 13:0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서울 정문영 기자]  자유한국당이 극우적 인물인 지만원 씨에 이어 진압군 간부를 5.18진상조사위원으로 추천하는 것으로 알려지자, 민평당 박지원 의원이 13일 발끈하고 나섰다.

그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국정농단의 박근혜 정부도 5.18에 대해선 이렇게 하진 않았다”며 “5.18을 북한에서 수백 명이 침투하여 일어난 폭동이라 주장하는 지만원 추천을 검토하다 뒤로 물러서더니, 이젠 진상조사위 조사대상인 진압군 간부를 추천하겠다고 나섰다는 보도”라고 매우 흥분했다.

그는 “특검을 추천하라니 특검조사대상인 피의자를 추천하는 꼴”이라며 “한국당은 5.18희생자와 광주시민을 두 번 사살하지 말아야 한다”고 퍼부었다.

그리고는 “합당한 조사위원을 추천, 위원회 구성을 협조하고 시대정신을 지키기를 소망한다”고 간곡히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원승규 2019-01-14 11:20:50
5.18 진상조사워원회가 발촉된것을 축하한다. 지금 국민들이 의심하고 있는 꼭 2가지는 밝혀야 한다.
1. 과연 북괴들이 침입했었나. 북괴가 만행을 저질렜다면 그 내용을 밝혀야 한다.
2. . 사태와 관련된 피해자를 확실하게 밝혀야 한다. 지금 소문에는 박지원. 이해찬. 문재인 등등 사태와 관련없는 사람들이 과반 수 이상이라고 한다. 상기 사항을 면밀히 국민 앞에 밝혀 주기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