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정우 금산군수, 한국마사회 장외발매소 관련 후폭풍 차단
    문정우 금산군수, 한국마사회 장외발매소 관련 후폭풍 차단
    일부 재추진 움직임 보이자, 불가 재확인
    • 백승협 기자
    • 승인 2019.07.10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금산=백승협 기자] 한국마사회 장외발매소 개설과 관련된 논란이 끊이지 않자 문정우 금산군수가 적극 차단에 나섰다.

    문 군수는 8일 군청 다목적회의실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한국마사회 장외발매소 및 레저테마파크 사업은 금산군의회에서 부결된 만큼 더 이상의 재심의 요청은 없을 것이라며 추진불가 입장을 재확인 했다.

    최근 일부에서 금산온천테마파크·화상경마장 유치 청원서 서명운동 돌입 등 민심이 또 다시 갈라지는 것을 경계하기 위한 포석으로 풀이된다. 군민들이 혼란스러워 하지 않도록 군수의 입장을 명확히 밝히려는 모양새다.

    한편 문 군수는 지난 6월21일 금산군의회에 제출된 한국마사회 장외발매소 동의 건이 본회의 표결에서 부결되자 한국마사회 장외발매소 개설에 관한 모든 계획과 일정을 모두 중단했다.

    의회의 결정을 겸허히 받아들이고, 찬성과 반대를 떠나 수준 높은 군민의식을 보여준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군민과의 약속을 지키겠다고 강조한 바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