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 고등학교 급식실서 화재...인명피해 없어
    대전 고등학교 급식실서 화재...인명피해 없어
    소방당국, 가열된 튀김유서 착화 화재 정확한 화재 원인 조사
    • 최수지 기자
    • 승인 2019.08.22 09:20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사내용과 관련 없음
    기사내용과 관련 없음

    [굿모닝충청 최수지 기자] 21일 저녁 7시 49분께 대전 유성구 관평동 한 고등학교 급식실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 불로 학생과 교사 등 160여 명이 긴급 대피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다행히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12분 만에 화재를 모두 진압했다. 

    화재로 급식실 내부 20㎡ 가 소실되는 등 1177만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가열된 튀김유가 자동발화온도에 도달해 착화된 화재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지은 2019-08-23 14:34:39
    저도 중학교 때 대피한 일이 있었는데 다행히 인명피해가 없다니 다행이네요. 그래도 심적으로 놀라셨을텐데 충분히 휴식을 취하시길 바랍니다.

    유준상 2019-08-22 19:53:01
    우리 아파트 바로 옆 학교라 당황했었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