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21회 무창포 신비의 바닷길 축제 개최
    제21회 무창포 신비의 바닷길 축제 개최
    보령시 이달 30일부터 다음 달 1일까지 3일간… 어업 체험 및 공연 등 다채
    • 최철규 기자
    • 승인 2019.08.26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창포신비의 바닷길장면/굿모닝충청=최철규 기자

    [굿모닝충청 최철규 기자] 보령시는 이달 30일부터 다음 달 1일까지 3일간 무창포해수욕장 일원에서 제21회 무창포신비의 바닷길 축제를 개최한다.

    시가 주최하고 무창포 신비의 바닷길 축제 추진위원회(위원장 윤세영)가 주관하는 이번축제는 바닷길이 열리는 무창포 해수욕장만의 독특한 문화관광자원을 활용하여 관광테마를 활성화하고, 축제를 통해 방문하는 관광객으로 인해 음식점, 숙박시설 및 전통시장의소득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열린다.

    행사는 무창포 해수욕장 잔디광장에서 축하공연 및 체험, 연계행사 등 21개 프로그램으로 다채롭게 진행된다.

    첫날인 30일에는 오후 7시부터 개막식과 축하공연, 불꽃 및 레이저 쇼가 열리고 31일에는 오전 9시 30분 어린이 바다그림 그리기 대회 및 독살어업체험. 오전 11시 맨손고기잡기체험. 오후 2시 후릿그물체험. 오후 3시 관광객과 함께하는 레크리에이션. 오후7시 30분 통기타 경연대회. 저녁 9시 30분 무창포항 등대 인근에서 불꽃 및 레이저 쇼, 저녁 9시 40분에는 대해로 횟집앞부터 석대도까지 횃불어업재현 및 조개잡기 체험이 진행된다.

     마지막 날인 다음 달 1일에는. 오전 10시 독살어업 체험. 오전 11시 맨손고기잡기 체험. 오후 4시 청소년 끼 경연대회. 오후 6시 버블 마술쇼. 저녁 9시 한여름밤의음악회로 행사를 마무리 한다.

    이와 함께 행사장 인근에는. 국립해양조사원의 해양예보 체험. 전통시장 상인회가운영하는 먹거리 체험. 대나무 물총만들기, 도자기, 우드버닝, 페이스페인팅, 글로벌 의상, 캐리커쳐 등도 체험할 수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