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7.12.16 토 22:45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삶의향기 건강의료
    유성선병원, "암 투병중인 소프라노가 기획한 감동 음악회 열린다"14일 오후 6시 20분 암환자를 위한 음악회 “한여름 밤의 꿈” 개최

    [굿모닝충청 남현우 기자] 선병원재단 유성선병원이 오는 14일 오후 6시 20분 국제검진센터 1층 로비에서 환우와 가족을 위한 음악회 ‘한여름 밤의 꿈’을 개최한다.

    이번 음악회는 대중들에게도 친숙한 샹송과 팝, 가곡, 가요 등이 공연된다. 피아니스트 한누리, 소프라노 강수정, 테너 장보광이 참여, 독주 및 독창 무대를 꾸미며 강수정과 장보광이 듀엣 무대도 선보일 예정이다.

    유성선병원에서 암 투병중인 소프라노 지정윤(36) 씨.

    특히 이번 음악회는 유성선병원 암센터에서 유방암으로 투병중인 소프라노, 팝페라, 뮤지컬 배우 등 다양한 영역에서 활동하고 있는 지정윤(36) 씨 제안 및 기획으로 꾸며져 더욱 화제다.

    지정윤 씨가 6년 전 이탈리아 유학 시절 같이 음악을 했던 친구들의 병문안 때 음악회를 제안해 이번 음악회가 이루어지게 된 것으로, 이들의 요청에 선병원에서도 흔쾌히 공연장소와 시설을 제공하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정윤 씨는 “큰 병을 앓고 보니 고통 속에서 살고 있는 분들이 더욱 많이 보이고, 세상을 더 따뜻한 시선으로 바라보게 됐다”며 “병마와 싸우고 있는 환우들과 가족들이 잠시나마 아픔을 잊고 힐링할 수 있는 시간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규은 선병원 경영총괄원장은 “선병원에서도 환자들을 위한 음악회 및 힐링뷔페 등의 행사를 정기적·비정기적으로 개최하고 있지만, 환자들이 자발적으로 준비한 음악회라 더욱 의미가 크다”며 “환자들의 공감과 감동을 이끌어낼 수 있는 좋은 시간이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음악회는 선병원 환자 및 가족은 물론, 일반인도 무료 관람이 가능하다.

    남현우 기자  gusdn@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현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