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단 ‘드림’의 유쾌한 연극
극단 ‘드림’의 유쾌한 연극
연극 ‘경로당 폰팅사건’/6월30일까지 대전 드림아트홀
  • 천지아 기자
  • 승인 2013.05.16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극단 ‘드림’의 유쾌한 연극. 한 마을의 부녀회장은 경로당의 전화요금을 부녀회에서 내겠다고 공표한다. 그런데 이게 무슨 일이람? 전화요금이 무려 276만원이 청구됐다. 내역을 확인한 결과 폰팅 때문임을 알게 되고 경로당의 할아버지, 할머니들은 누가 폰팅을 했는지 찾아내기 위해 유쾌한 한바탕 소동을 벌이는데…. ☎ 042)252-088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굿모닝충청(일반주간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0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다 01283
  • 등록일 : 2012-07-01
  • 발행일 : 2012-07-01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황해동
  • 창간일 : 2012년 7월 1일
  • 굿모닝충청(인터넷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7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아00326
  • 등록일 : 2019-02-26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황해동
  • 굿모닝충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굿모닝충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mcc@goodmorningcc.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