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7.11.18 토 21:15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뉴스플러스 교육
    목원대, 급여 자투리 모으니 ‘사랑의 온도계 쑥’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200만 원 기탁

    [굿모닝충청 이호영 기자] 목원대학교는 11일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200만 원의 기부금을 전달했다.

    이번 기부금은 목원대 전 교직원들이 매달 급여의 1000원 단위 이하 자투리를 1년 동안 모은 돈으로, 지역사회와 나누는 운동 ‘1004의 후원 및 구구구의 행복’을 통해 기탁한 개인 지정 기부금으로 조성됐다.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 안기호 회장은 “목원대학교 사랑의 장학금 지원사업으로 가정형편이 어려워 학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계층 중·고등학생에게 경제적인 안정을 제공하는데 잘 사용하도록 하겠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에 대해 박노권 총장은 “이 기부금을 통해 저소득계층 중·고등학생들이 스스로를 발견할 수 있는 기회를 얻고, 자아실현을 위해 스스로 노력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지역사회의 소외된 이웃들에게 감동과 희망을 전달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는 대학으로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이호영 기자  misan@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