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7.12.17 일 15:10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클릭충청 충남 충남 시·군 소식
    계룡시 사계고택 활용 사업, 문화재청 ‘명예의 전당’ 올라향후 사전 평가절차 없이 국비 지원

    [굿모닝충청 이호영 기자] 충남 계룡시가 3년 연속 문화재 활용사업 우수 지자체로 선정돼 문화재청 ‘명예의 전당’에 헌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계룡시는 전국 88개 지자체가 참여한 ‘2017문화재청 지역문화재 활용 우수사업 평가’에서 ‘유유자적 사계고택 체험’ 프로그램이 문화재 활용 우수 문화콘텐츠에 선정됐다고 7일 밝혔다.

    명예의 전당 헌정은 문화유산을 활용한 교육·체험 프로그램이 해당 평가서 3년 연속 우수 사업으로 선정됐을 시, 문화재청이 부여하는 인센티브 제도다.

    이번 헌정을 통해 계룡시 사계고택 관련 사업은 향후 각종 평가 절차 없이 문화재청으로부터 매년 국비를 지원 받아 운영할 수 있게 됐다.

    시는 올해 기호문화유산활용진흥원 주관 아래 ‘유유자적 사계고택 체험’이라는 주제로 지난 3월부터 11월까지 9개월간 생생문화재 활용사업을 운영했다.

    영산홍과 철쭉이 활짝 피는 5월 사계고택에서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어린이 사생대회와 ‘별빛이 내리는 밤’ 인문학 강좌, ‘사계고택 예 체험교실’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함으로써 시민에게 문화 향유의 기회를 제공했다.

    특히, 사계고택 인문 음악회에서는 역사·문화를 주제로 한 인문학 강좌와 문화예술 공연을 개최하여 문화재에 대한 친근성을 높였으며, 사계 김장생 선생이 강조한 예절교육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예 체험교실은 문화재를 친숙하게 접하고 즐길 수 있도록 발굴‧육성 하는데 힘써왔다.

    최홍묵 시장은 “문화재청 명예의 전당에 헌정된 것은 시민여러분의 성원과 관심 덕분”이라며 “내년에도 생생문화재사업을 통해 지역민과 관광객들이 문화재 안에서 직접 소통하고 즐기는 복합문화 공간으로서 역할을 다 할 수 있도록 행·재정 뒷받침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호영 기자  misan@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