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8.4.27 금 05:10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클릭충청 충남 충남 시·군 소식
    예산군, 특허 받은 미니사과 '예금정' 보급청년농업인 김정호 씨가 개발…일반사과 4분의 1 크기로 당도는 더 높아

    충남 예산군 농업기술센터(소장 박창규, 센터)는 청년지식재산권 도입 4차산업 실천 시범사업의 일환으로 특허 받은 미니사과 '예금정(禮金政)' 보급에 나섰다. (예산군 농업기술센터 제공)

    [굿모닝충청 예산=김갑수 기자] 충남 예산군 농업기술센터(소장 박창규, 센터)는 청년지식재산권 도입 4차산업 실천 시범사업의 일환으로 특허 받은 미니사과 '예금정(禮金政)' 보급에 나섰다.

    17일 센터에 따르면 이 사업은 기반이 부족한 청년농업인의 지식재산권도입(농업기술실용화재단, 농촌진흥기관, 대학 등) 기술이전 비용, 특허기술 실천을 위한 기자재 및 종묘 구입, 경영개선 및 산업화를 위한 컨설팅 비용을 지원하는 것이다.

    군을 비롯한 도내 5개 시·군에 각각 2000만 원(도비 600만 원, 도비 1400만 원)의 사업비가 지원됐다.

    군의 시범사업자는 신암면의 김정호(19) 씨로, 중학교 재학 중 작게 열린 사과에서 착안해 4년간의 연구 끝에 고등학교 2학년 때 예금정(제10-1614912호)으로 특허를 획득한 바 있다.

    군은 대목(접을 붙일 때 그 바탕이 되는 나무) 구입 지원을 통해 5000주에서 2만주로 대량 생산기반을 구축했으며, 이를 통해 2019년부터 예금정을 국내에 보급할 예정이다.

    예금정의 지름은 4~6.5cm, 무게는 40~70g으로, 특허 획득에 이어 상표등록(제40-1140386호)까지 마친 상태다.

    크기는 일반사과의 4분의 1정도지만, 당도는 13~17 브릭스(일반사과 11~13 브릭스)로 높아 맛이 좋고 소화에 부담이 적은 것이 특징이다.

    김정호 씨는 “신규 사과품종 개발에 이어 올해는 재배 기술을 정립하고 대량생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생과 및 묘목 구입, 재배기술에 대한 사항은 수원농장(041-332-9398)에 문의하면 된다.

    김갑수 기자  kksjpe@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