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 안에 마귀가 있어...” 신도 성폭행 목사 구속
“몸 안에 마귀가 있어...” 신도 성폭행 목사 구속
  • 정종윤 기자
  • 승인 2018.11.08 2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천안동남경찰서 전경.
사진=천안동남경찰서 전경.

[굿모닝충청 정종윤 기자] 천안의 한 교회 목사가 여성 신도들을 성추행 하거나 성폭행한 혐의로 구속됐다.

천안동남경찰서는 목사 A(45)씨를 성폭력 범죄의 처벌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고 8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초부터 수개월 동안 자신의 교회에 다니는 20대 여성 신도 4명을 상대로 “몸 안에 마귀가 있어 기도를 해야 한다”며 교회와 기도원 등으로 불러 추행하거나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학생 때부터 교회에 다닌 여성 신도들이 회사문제 등으로 상담을 요청하자 이 같은 수법으로 범행을 저질렀다.

피해자와 친분을 쌓아 심리적으로 지배한 뒤 성적으로 가해 행위를 하는 전형적인 그루밍 성폭력이라고 경찰은 설명했다.

이밖에 경찰은 A씨의 차량에서 수면유도제인 졸피뎀을 압수했다.

경찰은 A씨가 피해 신도들에게 성범죄를 가할 때 졸피뎀을 이용했는지도 수사하고 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성폭력 혐의는 인정하면서도 “졸피뎀은 단순히 소지만 하고 있었다”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