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박시영 “나경원 발언… 전략과 전술 모든 측면서 큰 패착”
    박시영 “나경원 발언… 전략과 전술 모든 측면서 큰 패착”
    • 정문영 기자
    • 승인 2019.03.12 22:1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서울 정문영 기자]  정치 전문컨설턴트인 박시영 윈지코리아컨설팅 부대표는 12일 정국에 회오리를 몰고 온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의 발언에 관한 정치적 이해득실 등 손익계산서를 내놓았다.

    그는 이날 “아무말 대잔치한다고, 막말을 거침없이 쏟아낸다고 국민이 동의한다 생각하면 오산”이라며 “이슈의 복판에 섰다고 다 득이 된다 생각한다면 정치 하수”라고 냉정하게 진단했다.

    그는 특히 “이번 나 의원의 발언은 한국당에 큰 손해”라며 “집토끼는 이미 결집돼 그들을 겨냥한 메시지 보단 중도층을 의식했어야 했는데 똥볼을 찬 셈”이라고 꼬집었다. 강경발언으로 외연확장의 대상인 중도층의 이탈 가능성을 염두에 둔 분석으로 보인다.

    이어 “이완됐던 진보진영의 총선 결의만 높여줬다”며 “중도층에게 '누굴 혼낼 것인가'를 깨닫게 해줬다”고 진단, 정치적으로는 득 보다는 손실이 큰 발언이었음을 지적한 셈이다.

    그리고는 “나 의원의 발언은 전략과 전술 모든 측면에서 큰 패착”이라며 “'황나땡(황교안 나오면 땡큐),' 정말 그냥 만들어진 말이 아닌가 보다...”라고 정치적 한계성을 꼬집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원욱 2019-03-12 23:30:15
    어디 듣보잡 신문에 듣보잡 정치컨설던트가 뚱딴지같은 말씀을 하시네 메신저를 공격하시말고 메시지를 분석해서 비판하는게 정상이지 않나? 하긴 그럴 능력과 역량이 되신 분이라면 중앙지에 나왔겠지 충청지역 좌파인터넷신문 만들어 놓고 어디서 여론을 호도하고 있습니까?